에펨코리아 모바일 -  유머, 축구, 게임, 풋볼매니저 통합 커뮤니티

로그인 가입 메뉴
신청하기
2018.01.12 19:23

포텐 [미러] 에당 아자르 "쿠티뉴의 이적은 프리미어리그에 있어 나쁜 뉴스"

조회 수 22670 추천 수 122 댓글 53
[미러] 에당 아자르 "쿠티뉴의 이적은 프리미어리그에 있어 나쁜 뉴스"

http://www.mirror.co.uk/sport/football/news/eden-hazard-explains-philippe-coutinhos-11839365


에당 아자르 曰


쿠티뉴가 바르셀로나로 이적한 것은, 프리미어리그에 있어서는 나쁜 뉴스입니다.


왜냐하면 그는 리그 최고의 선수 중 하나였기 때문이죠.


그는 환상적인 선수이고 전 그가 세계 최고 중 하나가 되길 원하며 그가 할 수 있는 것을 모두에게 보여주길 원합니다.




  1. [OSEN] 골프광 가레스 베일 "PSG 걔들이 뭐하는새끼들인데?? 나 쉴때 축구 안보고 골프봐서 난 잘모르겠어"
  2. 인기 [풋볼리스트] 이정수, 은퇴 반년만에 복귀… 대전 플레잉코치로 [8]

    2018.01.22 국내기사 에펨코리아13 조회1580 추천29
    [풋볼리스트] 이정수, 은퇴 반년만에 복귀… 대전 플레잉코치로
  3. 인기 [공홈] 페예노르트 이적한 반 페르시 등번호 [11]

    2018.01.22 오피셜 에펨코리아13 조회1587 추천29
    [공홈] 페예노르트 이적한 반 페르시 등번호
  4. [공홈] 스페인 국왕컵 8강 대진표...아틀레티코 vs 세비야 / 카탈루냐 더비 성사
  5. [메디아셋] 첼시감독직 제의를 거절하고 감독에게 남아달라고 한 나폴리 구단주
  6. [공홈] 브리스톨 시티, 리버풀에서 라이언 켄트 임대 영입
  7. [스카이 스포츠] 세리에 A 이적시장 소식: 돈나룸마, 산드루, 외질, 월컷 外
  8. [풋볼리스트] 맨유, 박지성 모친상 애도 성명 '구성원 모두가 함께 위로'
  9. [에코] 옥챔 "병장축구를 버리고 리버풀 스타일에 녹아들었다" [48] 첨부파일 포텐

    2018.01.12 번역기사 Mo.Salah 조회18486 추천87
    [에코] 옥챔 "병장축구를 버리고 리버풀 스타일에 녹아들었다"
  10. [마르카] 유럽에서 현재 가장승률이 높은팀, 맨시티? 바르셀로나? 빅토리아 플젠!.
  11. [공홈] 케인, EPL 12월 이달의 선수 수상...제라드와 동률 [61] 첨부파일 포텐

    2018.01.12 오피셜 빛맨유 조회15998 추천156
    [공홈] 케인, EPL 12월 이달의 선수 수상...제라드와 동률
  12. [아시아뉴스통신]박지성 모친상에 이어 조모상까지.. [61] 첨부파일 포텐

    2018.01.12 국내기사 개촙입니다 조회13935 추천153
    [아시아뉴스통신]박지성 모친상에 이어 조모상까지..
  13. [골닷컴] 필 네빌 "맨유 산체스 영입??월드클래스 퀄리티 갖추고 있어서 반통수 같은 영향줄수 있어"
  14. [공홈] 스포르팅CP, 후벤 히베이루 영입 [8] 동영상첨부파일

    2018.01.12 오피셜 RP 조회615 추천9
    [공홈] 스포르팅CP, 후벤 히베이루 영입
  15. [에코-투토스포츠] 리버풀은 다니 세바요스를 영입 가능한지 따져보고 있다.
  16. [공홈] 과르디올라, EPL 12월 이달의 감독상 수상...역대 최초 4회 [84] 첨부파일 포텐

    2018.01.12 오피셜 빛맨유 조회15805 추천164
    [공홈] 과르디올라, EPL 12월 이달의 감독상 수상...역대 최초 4회
  17. [스포탈코리아] 토트넘, "맨유 타깃" 모우라 원한다 [16] 첨부파일

    2018.01.12 국내기사 축구수도파리 조회1084 추천16
    [스포탈코리아] 토트넘, "맨유 타깃" 모우라 원한다
  18. [미러] 에당 아자르 "쿠티뉴의 이적은 프리미어리그에 있어 나쁜 뉴스" [53] 첨부파일 포텐

    2018.01.12 번역기사 초사이언뎀벨레 조회22670 추천115
    [미러] 에당 아자르 "쿠티뉴의 이적은 프리미어리그에 있어 나쁜 뉴스"
이전 맨앞 다음
- +
74 75 76 77 78

© www.fmkorea.com | 문의/신고 | fmkoreacom@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