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펨코리아 모바일 -  유머, 축구, 게임, 풋볼매니저 통합 커뮤니티

로그인 가입 메뉴
신청하기
2019.02.12 21:36

포텐 [STN]韓 레전드' 박지성, 맨유 박물관서도 최고 수준 '우대'

조회 수 26773 추천 수 183 댓글 209
[STN]韓 레전드\' 박지성, 맨유 박물관서도 최고 수준 \'우대\'

download-1.png [STN]韓 레전드\' 박지성, 맨유 박물관서도 최고 수준 \'우대\'


박물관 진입 후 바로 보이는 것이 박지성의 사진이다. 박지성은 킥에 집중하는 모습을 한 채 데이빗 베컴, 웨인 루니, 조지 베스트, 라이언 긱스, 폴 스콜스 등 맨유 레전드들과 나란히 서 있다.


download-2.png [STN]韓 레전드\' 박지성, 맨유 박물관서도 최고 수준 \'우대\'

박지성의 이름도 손쉽게 찾아볼 수 있다. 박지성은 우측 하단에 205라는 숫자와 함께 명기돼 있다. 1경기, 3경기 등 한 자리 수 선수들도 즐비함을 고려해보면 엄청난 일이다.




https://m.sports.naver.com/wfootball/news/read.nhn?oid=450&aid=0000047868

183 14
첨부 파일
첨부파일

  1. 인기 [스포츠월드] 손흥민은 왜 뮌헨과 이적설에 휩싸였을까 [17]

    2019.04.25 국내기사 연감 조회1466 추천35
    [스포츠월드] 손흥민은 왜 뮌헨과 이적설에 휩싸였을까
  2. [스포탈코리아] 정규직 전환이 독? 솔샤르 승률 73%에서 28%로 추락
  3. [트라이벌풋볼] 쿠티뉴를 갈망하는 첼시 하지만 피파의 결정을 기다려야 함
  4. [ESPN] 필 존스 "모우리뉴 시절 맨유는 완전 웃음거리였자너ㅋㅋ" [84] 첨부파일 포텐

    2019.02.12 번역기사 나루미리코 조회28830 추천96
    [ESPN] 필 존스 "모우리뉴 시절 맨유는 완전 웃음거리였자너ㅋㅋ"
  5. [STN]韓 레전드' 박지성, 맨유 박물관서도 최고 수준 '우대' [209] 첨부파일 포텐

    2019.02.12 번역기사 Noel갤러거 조회26773 추천169
    [STN]韓 레전드' 박지성, 맨유 박물관서도 최고 수준 '우대'
  6. [스포탈코리아] '일촉즉발' 첼시, 아자르 레알행 못 막는다...FFP도 발목
  7. [스카이스포츠] 솔샤르는 정식 감독 부임에 대한 질문에 '아직 몇 달 더 남았다' 라고 밝혔다.
  8. [공홈] (장문) 루카스 토레이라 : 아스날로 오기까지의 여정 [67]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2019.02.12 번역기사 이강토 조회16636 추천137
    [공홈] (장문) 루카스 토레이라 : 아스날로 오기까지의 여정
  9. [인터풋볼] 토트넘 상대 도르트문트 초비상, 로이스-알카세르-피슈첵 동반결장
  10. [스카이스포츠] 아론 램지, 그는 유벤투스에서 어떻게 들어 맞을 것인가?
  11. [미러] 여름에 자유 계약으로 리버풀의 다니엘 스터리지 영입을 검토 중인 토트넘
  12. [골닷컴] 파라티치가 밝히는 호날두 영입 과정과 여러 이야기
  13. [스카이스포츠] 드락슬러 "PSG, 포그바 막을 수 있다" [51] 첨부파일 포텐

    2019.02.12 번역기사 빛파 조회21889 추천74
    [스카이스포츠] 드락슬러 "PSG, 포그바 막을 수 있다"
  14. [골닷컴] 챔피언스리그 16강 진출 팀 파워 랭킹 : 어떤 팀의 컨디션이 가장 좋은가?
  15. [마르카]레알 마드리드도 요비치에게 관심이 있다. [9] 첨부파일

    2019.02.12 번역기사 보영마드리드 조회504 추천19
    [마르카]레알 마드리드도 요비치에게 관심이 있다.
  16. [데일리메일] 아틸레티코 패밀리의 보스 득녀 [29] 첨부파일 포텐

    2019.02.12 번역기사 Noel갤러거 조회9860 추천98
    [데일리메일] 아틸레티코 패밀리의 보스 득녀
  17. [풋볼이탈리아] 레알 마드리드도 원했던 피아텍 [13]

    2019.02.12 번역기사 다케시 조회2287 추천20
    [풋볼이탈리아] 레알 마드리드도 원했던 피아텍
  18. [트라이벌풋볼] 깜짝스러운 챔벌레인의 복귀날짜를 밝힌 위르겐 클롭 [35] 첨부파일 포텐

    2019.02.12 번역기사 벤자민파바르 조회10035 추천99
    [트라이벌풋볼] 깜짝스러운 챔벌레인의 복귀날짜를 밝힌 위르겐 클롭
이전 맨앞 다음
- +
454 455 456 457 458

©에펨코리아 | 문의/신고 | help@fmkorea.com | 11,991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