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펨코리아 모바일 -  유머, 축구, 게임, 풋볼매니저 종합 커뮤니티

로그인 가입 메뉴
신청하기
2019.07.24 07:12

포텐 [스포츠동아] ‘맹폭’ 김신욱 “부담 큰 용병의 길…더 좋은 공격수가 아니라 미안해”

조회 수 20486 추천 수 142 댓글 62

[스포츠동아] ‘맹폭’ 김신욱 “부담 큰 용병의 길…더 좋은 공격수가 아니라 미안해”

“더 좋은 외국인 선수가 아니라서 오히려 미안해요.”

중국 슈퍼리그 명문 상하이 선화에서 새로운 축구인생을 개척한 한국 스트라이커 김신욱(31)에게 ‘적응을 잘 하고 있는 것 같다’고 하니 돌아온 답이다. 최근 상하이 현지에서 만난 그는 언제나 그랬듯이 자세를 낮췄다. 자신이 가레스 베일(웨일스·레알 마드리드)이 아니라 또 파울리뉴(브라질·광저우 에버그란데)가 되지 못해 “동료들에게 미안하다”고 했다.

그래도 굳이 안타까워하고 미안할 이유는 없어 보인다. K리그1 ‘최강’ 전북 현대에서 뛰다 이적료 600만 달러(약 70억 원)에 상하이 선화 유니폼을 입은 김신욱은 충분히 실력을 뽐내고 있다. 공격수는 골로 말하는 법. 그라운드를 밟을 때마다 가치가 빛을 발하고 있다. 김신욱은 21일 베이징 펑타이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베이징 런허와 정규리그 19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전반 킥오프 4분 만에 첫 골을 뽑아 팀의 4-1 쾌승을 진두지휘했다.


중략 


당연히 안주할 생각도 없다. 입단 직후 개인훈련을 혹독히 하는 김신욱에게 중국 선수가 물어왔다. ‘왜 그리 운동을 많이 하느냐’고. 그래서 딱 한마디를 했다. “난 광저우에서의 파울리뉴 역할을 해야 한다. 정말 그와 똑같은 실력은 없어도 희생과 열정은 그들에 조금도 뒤지지 않는다.”

K리그에서 도움 부문을 제외하면 모든 상을 빠짐없이 받은 김신욱의 개인 목표는 하나다. 중국에서 한 번도 살아남은 적 없는 아시아 공격수, 그것도 전례 없는 한국 스트라이커로서 가치를 제대로 증명하는 일이다.

“나이 31세의 한국 공격수가 어떻게 유럽으로 가겠나? 팬들은 어떻게 생각하더라도 내게 중국은 도전이다. 선수로서, 인간으로서 계속 자라야 한다. 내 인생에 (상하이 선화에서 보낼) 2년 반은 성장의 마지막 기회다.”



출처 : https://sports.news.naver.com/kfootball/news/read.nhn?oid=382&aid=0000749081

  • BEST [레벨:37]오웬블랙하트 2019.07.24 07:46
    나이 31세의 한국 공격수가 어떻게 유럽으로 가겠나? 팬들은 어떻게 생각하더라도 내게 중국은 도전이다. 선수로서, 인간으로서 계속 자라야 한다
    짠하면서도 멋지네 잘하자 신욱아 ㅇㅇ
  • BEST [레벨:4]빅버드 2019.07.24 12:41
    오웬블랙하트 나도 김신욱 별로 안좋아하긴 하는데 얘 한창때 유럽 오퍼 기다린다고 중동 중국 오퍼 다 거절한놈이라 이쪽 방면으로는 까면 안된다고 생각함
  • BEST [레벨:30]아이마르펜시아 2019.07.24 12:30
    딱히중국가서 열심히 하는건아님 이번시즌전 부터 뭔가 변화하고자 살도 엄청빼고 노력많이했다고 인터뷰로 밝혔음
  • BEST [레벨:21]애니스톤 2019.07.24 10:27
    아시아예선에서만큼은 중용하자... 진지하게 지동원 석현준 이정협보다 좋은 카드인데..
  • [레벨:7]SuperQ 2019.07.24 12:41
    아시아 원탑 타워지 화이팅!
  • [레벨:1]지안해93 2019.07.24 12:41
    전북간거빼곤 다좋아 화이팅
  • [레벨:31]역전 2019.07.24 12:47
    맹구 폭발?
  • [레벨:3]스트롱맨찰스 2019.07.24 13:02
    중국에서 은퇴는안하긋지
  • [레벨:21]발커 2019.07.24 13:08
    월드컵 인터뷰 이후로 밉상이 되버림... 그래도 화이팅
  • [레벨:11]데쉬베를린 2019.07.24 13:53
    대갈메시 ㅎㅇㅌ
  • [레벨:24]로이킨vs비에이라 2019.07.24 14:15
    작년에 공격 옵션으로 김신욱 필요 하다고 했다가 욕 바가지로 먹었는데 아시아권 팀들이랑 할때는 타겟형
    진짜 좋은데 말이지 우리가 대부분 경기를 지배 하니까
  • [레벨:2]영웅본색2 2019.07.24 14:30
    로이킨vs비에이라 ㅇㅈ 다른건 몰라도 아시아권팀이랑 경기할때는 김신우 뚜껑이 쩔음
  • [레벨:22]니가 2019.07.24 14:34
    충분히 리그앙 정도는 통하고도 남을 선수 ㅇㅇ
    근거 > https://www.fmkorea.com/1973526199
  • [레벨:25]모투누이 2019.07.24 14:36
    좋은 인성이 보답받는 상황같음
  • [레벨:17]날라피 2019.07.24 14:44
    이적이 서로 윈윈이었다고봄. 케리그에서도 너무 고연봉에 약간 하향세 타려던 느낌이었는데 꽤나 좋은 이적료+고연봉으로 중국리그로감. 수비수들보다 김신욱 높이가 훨씬높아서 확실히 대갈사비 장점이 잘나오는거같음. 27일에 직관하러가야겠음
  • [레벨:24]역시제토라인 2019.07.24 16:50
    김민재한테 참교육 해주길

  1. [이브닝스탠다드] 바카리 사냐 曰 "과거 아스날은 첼시를 상대할 때 위축되었다."
  2. [인터풋볼]레알 소시에다드, 외데가르드 대체자로 이강인 낙점(西매체)
  3. 인기 [스포츠몰] 세르단 샤키리 - 뉴캐슬 [18]

    2020.05.27 번역기사 oh co 조회1323 추천30
    [스포츠몰] 세르단 샤키리 - 뉴캐슬
  4. [풋볼 이탈리아] 밀란이 오타멘디를 노리고 있다. [15] 첨부파일

    2019.07.24 번역기사 디아처 조회329 추천16
    [풋볼 이탈리아] 밀란이 오타멘디를 노리고 있다.
  5. [풋볼 이탈리아] 루카스 실바는 제노아로 이적에 근접해있다.
  6. [풋볼 이탈리아] 루카쿠는 이카르디 이적의 키 [5] 첨부파일

    2019.07.24 번역기사 디아처 조회1198 추천12
    [풋볼 이탈리아] 루카쿠는 이카르디 이적의 키
  7. [스포츠동아] ‘맹폭’ 김신욱 “부담 큰 용병의 길…더 좋은 공격수가 아니라 미안해”
  8. [공홈] 레알마드리드(vs아스날) 선발명단 [31] 첨부파일 포텐

    2019.07.24 번역기사 호드리구고에스 조회11756 추천67
    [공홈] 레알마드리드(vs아스날) 선발명단
  9. [더선] 에메리는 사실상 다음시즌 우승이 불가능하며 팬들에게 현실적이여야 한다고 말했다
  10. [리버풀에코 독점인터뷰] 클롭이 생각하는 영입전략 및 "새 선수"들에 대한 진실
  11. [공홈] 라루치 부상 업데이트 [8]

    2019.07.24 번역기사 킬리안응답해 조회2114 추천15
    [공홈] 라루치 부상 업데이트
  12. [공홈] 몬테레이, 빈센트 얀센 영입 [56] 첨부파일 포텐

    2019.07.24 오피셜 초보입문자 조회15675 추천135
    [공홈] 몬테레이, 빈센트 얀센 영입
  13. [공홈] 칼리아리 칼초, 마르코 로그 영입 [4]

    2019.07.24 오피셜 RN8 조회1297 추천17
    [공홈] 칼리아리 칼초, 마르코 로그 영입
  14. [빌트플러스] 울리 회네스 회장은 이번년도를 마지막으로 바이에른에서 은퇴
  15. [공홈] 라치오 19/20 어웨이 킷 발표 [4] 첨부파일

    2019.07.24 정보 Laziale 조회497 추천14
    [공홈] 라치오 19/20 어웨이 킷 발표
  16. [스카이스포츠] 첼시 - 오도이 재계약 근접, 주급 18만 파운드 [92] 첨부파일 포텐

    2019.07.24 번역기사 초베지트 조회13730 추천86
    [스카이스포츠] 첼시 - 오도이 재계약 근접, 주급 18만 파운드
  17. [공홈] AS로마, 아슬레틱 빌바오와 친선경기 첨부파일

    2019.07.24 오피셜 브라힘하메스크로 조회213 추천10
    [공홈] AS로마, 아슬레틱 빌바오와 친선경기
  18. (골닷컴)맨시티 주축, 자진 휴가 반납…조기 복귀한다 [78] 첨부파일 포텐

    2019.07.24 국내기사 angelino 조회22644 추천109
    (골닷컴)맨시티 주축, 자진 휴가 반납…조기 복귀한다
이전 맨앞 다음
- +
2257 2258 2259 2260 22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