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펨코리아 모바일 -  유머, 축구, 게임, 풋볼매니저 종합 커뮤니티

로그인 가입 메뉴
신청하기
2019.12.03 08:08

[애슬레틱]2010년대 인상 깊은 팀: 과르디올라의 바르셀로나는 그야말로 예술의 경지였다.

조회 수 26634 추천 수 122 댓글 109


1차출처 - https://theathletic.com/1228011/2019/09/22/michael-coxs-iconic-teams-of-the-decade-guardiolas-barcelona-were-state-of-the-art-and-then-they-got-better/


2차출처- https://www.kick-off.co.kr/article/1298



펩빡이.jpg [애슬레틱]2010년대 인상 깊은 팀: 과르디올라의 바르셀로나는 그야말로 예술의 경지였다.


 펩의 바르셀로나 통치기는 2008년부터 2012년 이렇게 걸쳐있고, 2009년 챔스 우승과, 2011년 우승했기에 혹자들은 펩의 바르셀로나가 2000년대랑 2010년 양쪽에서 최고의 팀이라고 주장하곤 한다. 


 허나 더 흥미로운 질문은 이 두팀 중 어느 팀이 더 낫냐일 것이다.


2009년 과르디올라의 팀은 확실히 놀라웠다. 게임을 그야말로 혁명적으로 바꿨는데, 수비축구가 대세인 시기에 점유플레이를 다시 유행시켰다. 개개인 선수는 확실히 2011년보다 2009년이 더 낫다고 주장할 수도 있다. 사무엘 에투나 티에리 앙리는, 페드로나 다비드 비야보다는 대중들에게 더 선호되는 선수이고, 또한 야야투레가 세르히오 부스케츠보다 많은 이들에게는 더 좋게 인식 될 것이다.


 허나 팀 전체로 보면, 2011년 팀이 더 우세하고 할 수 있다.


 지금 생각해보면 리오넬 메시의 가짜 9번 역할은 일종의 임시방편이 아니라 과르디올라의 디폴트 스타일이었다. 또한 메시의 페드로와 비야 활용은 그야말로 놀라웠다. 메시는 상대 센터백을 포지셔닝을 통해 끌어내리고 페드로나 비야에게 엄청난 스루패스를 뿌렸다.


 바르샤의 압박도 뭐 말할 필요없이 어나더 레벨이었다. 2009년과 2011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결승전을 비교해보자. 각 경기는 2:0 3:1로 비슷해보일 수 있다. 첫번째 경기에서 바르샤는 하프라인에서 기다리며 맨유의 플레이를 어느정도 용납했다. 그러나 두번째 결승전에 들어가서는 끊임없이 압박을 가했고 맨유를 볼줄기 시작부터 눌러버렸다. 


 바르샤포메1.png [애슬레틱]2010년대 인상 깊은 팀: 과르디올라의 바르셀로나는 그야말로 예술의 경지였다.


 메시가 그야말로 공격수로서는 최고의 팔방미인이라고 주장들이 있다. 확실히 1011시즌에는 그 다음 시즌들만큼 득점하진 못했어도 커리어 있어서 가장 많은 어시스트를 기록했고 드리블 스탯또한 전체에서 탑이었다.


 물론 오늘날 메시의 수비부담을 빼고 프리롤로 둔다는 비판도 있지만, 저때 당시 메시는 엄청나게 활력이 넘첬고, 다른 모든 선수들로 하여금 감독이 “야 메시도 저렇게 뛰는데 넌 안하냐?”라고 말이 나올정도로 하드워커였다.


 메시의 무자비함이 가장 빛났던 경기는 2010년 11월 레알마드리드를 5:0으로 꺾었던 경기라 할 수 있다. 아마 지난 10년간 개인이 보여줄 수 있는 최고의 퍼포먼스중 하나라고 뽑을 수 있을 것이다. 메시는 5득점 중 1득점도 올리지 않았다. 허나 경기의 키플레이어였다. 레알마드리드는 메시의 엄청난 포지셔닝을 제어할 방법을 전혀 찾을 수가 없었다.


 미드필더 지역에 있어서는 세얼간이가 등장한다. 부스케츠,사비, 이니에스타는 과르디올라에게 코치받은걸 넘어서, 아카데미 시절에는 과르디올라를 롤모델로 성장한 선수들이다. 각자가 과르디올라의 딥라잉 플레이메이커 역할을 유스시절에 수행했다. 이니에스타는 결국 앞으로 포지션을 옮겼고 상대 수비수를 특유의 드리블로 농락했고, 사비는 약간 오른쪽으로 이동했다. 후방 플메를 맡은건 부스케츠였다. 아래로 깊이 내려와서 가끔은 수비수 사이에 서서 백3처럼 수행하면서 풀백들을 전진시켰다. 메시는 물론 이 세얼간이와 함께 다이아몬드를 형성하며 상대에게 미드필더를 막을 틈을 안줬다.


 바르셀로나의 수비기록은 그다지 사람들에게 각인되지않았지만, 1011시즌 바르셀로나는 38경기 21실점을 기록했다. 이는 그들의 점유플레이, 높은 라인을 바탁으로한 고강도 압박으로 상대를 골문으로부터 멀어지게 해서 만든 결과다. 


 다니 알베스는 그야말로 압박을 상징하는 남자였다. 푸욜과 피케는 수비수의 중심으로서 멋진 콤비를 보여줬고, 에릭 아비달은 스타팅 라인업을 부상으로 인해 적게 소화했지만, 유로피언컵을 들어올리는 마지막 두달간은 간제거 수술이후에도 멋진 모습을 보여줬다.


 하비에르 마스체라노는 미드필더로서 영입되었지만 수비수로 뛰었다. 이는 훗날 과르디올라가 하비 마르티네즈와 페르난지뉴와 같은 미드필더를 센터백으로 세우는 모습에 있어서 첫번째 선수였다.


 아마 바르셀로나에 있어서 가장 저평가되는 선수는 골키퍼 빅토르 발데스이다. 그전에는 아마 바르셀로나의 약점으로 지적받아왔지만, 볼 분배하는 플레이나, 높은 라인에서의 1대1 상황에서만큼은 좋은 모습이었다.


 허나 2년전 팀보다 더 높게 평가되는 요소는 바로 전술적 다양성이다. 


 2009년 433으로 플레이하며 단 하나의 대안은 메시를 중앙에 세우는 거 였다.


 허나 2011년 들어사 바르셀로나의 시스템은 진짜 많은 포메이션을 사용했다.


종종 부스케츠가 백3의 센터백으로 내려와 플레이하며 마치 343처럼 보였고, 이따금은 알베스가 높게 올라가고 아비달이 내려오는 형태로 3백을 구사하기도 했다. 3백과 다이아몬드 미드필더 시스템을 조화시켜서 비엘사가 사랑하는 3313 시스템을 플레이하기도 했다.


 클럽 월드컵에서 산토스를 상대할때는 엄청난 미드필더를 쏟아부어서  포메이션으로 3-7-0을 활용하기도 했다.


 엘클라시코에서 과르디올라는 그의 숙적 조세무링요를 상대로 스타트 포메이션을 속이기도 했는데. 시작 10분에 들어서는 다른포메이션으로 변형하는 트릭을 사용했다. 이는 베르나베우에서 3:1로 이겼을 때가 가장 잘 드러나는 예시이다. 부스케츠를 반은 미드필더 반은 수비수로 활용하며 알베스를 오른쪽으로 내렸다.


물론 과르디올라는 아직 상대 텐백을 깨는 법은 마스터하지 못했다.


우리가 바이에른과 맨시티에서 본 풀백을 인사이드로 들어왔던 전술지시는, 바르셀로나가 2012년 첼시나 레알마드리드로부터 역습에 패배하면서 이를 막기위해 탄생한 것이다.


허나 확실히 이시기 바르셀로나 그 어떤 현대축구 팀보다 축구 그자체를 변모시켰다는건 부정할 여지가 없다.


 전술적으로 가짜9번, 점유기반 미드필더, 고강도 압박, 높은 수비라인, 스위퍼 키퍼의 중요성을 유행시켰다. 더 거시적 관점에서보면 과르디올라의 바르셀로나는 축구를 바라보는 지향점도 변화시켰을지도 모른다. 유소년 선수성장을 강조하게 하고 감독들로 하여금 클럽이 지닌 아이덴티티를 지키고 이해하도록 하게 하는 것 들 말이다.


 물론 바르셀로나는 올타임 최고 공격수 한명을 뒀다는 이점이 있긴 했다. 허나 2011년 결승전 맨유를 상대로 미드필더 3명이 각자 어시스트를 기록하고 3명의 공격수가 기록했다는 점을 다시 상기시켜보자. 이팀은 그 어떤 팀보다 응집력있고 조화로운 하나의 팀이었다.


 

-----------------------------------------



마이클 콕스의 지난 10년간 다시 기억할만할 팀을 뽑는 시리즈를 번역중입니다. 


칠레글은 많이들 관심없는데 심심하면  봐주시길


[the athletic] 2010년대 인상 깊은 팀: 비엘사는 칠레의 진짜 황금세대를 길러냈다.

https://www.fmkorea.com/2445756817




[The Athletic]2010년대의 인상깊은 팀, 카솔라, 티키타카 그리고 노란 잠수함




[The Athletic]2010년대의 인상깊은 팀, 아약스는 토탈풋볼을 업데이트 시켰다



[the athletic]2010년대를 상징하는 팀, 자기 자신들만의 방식으로 세상을 놀래킨 레스터시티


https://www.fmkorea.com/2178307657


  • [레벨:22]길모어 2019.12.03 00:53
    퍼거슨도 주먹쥐게한 팀...
  • [레벨:24]로드리고 2019.12.03 00:57
    아름다운 축구
  • [레벨:15]흧큐 2019.12.03 01:06
    난쟁이새끼들 공 존나돌리는거 좆같았는데 ㅋㅋ
  • [레벨:33]leo420 2019.12.03 08:11
    흧큐 난쟁이새끼들이 축구 ㅈ같이하고는 이겼지 ㅋㅋ
  • [레벨:3]괴도키드 2019.12.03 01:11
    ㄹㅇ 상대팀입장에서 보면 축구 ㅈ같이 하는 팀ㅋㅋㅋㅋㅋㅋ
  • [레벨:26]델랍 2019.12.03 01:13
    내가 본 가장 인상깊고 완성도 높은팀
    중원과 MVP라인이 역대급소리가 나올수밖에 없고 수비쪽도 밸런스가 완벽할정도..
    09 11 모두 챔결 라이브로 봤던거같은데 퍼거슨 그렇게 아무것도 못하고 ㅂㄷㅂㄷ했던건 처음본듯
  • [레벨:27]클리어2 2019.12.03 01:22
    17-19 맨시티랑 비교해보면 진짜 푸욜이 엄청난 존재임
  • BEST [레벨:21]첸코(진) 2019.12.03 01:24
    이 팀만큼 축구전체에 영향력끼친 팀은 처음본거같음...트렌드를 아예 바꿔버렸으니
  • [레벨:2]을지면옥 2019.12.03 08:50
    첸코(진) 펩르샤만큼은 아니지만 콘테 첼시도 나름 그런감이 있는거 같음 ㄹㅇ ㅋㅋ
  • [레벨:31]우승하는편이야 2019.12.03 11:03
    을지면옥 콘테첼시는 기껏해야 PL내에서 쓰리백열풍돌게 한거아니야..? 그에반해 펩르샤는 현대축구 흐름자체를 바꿨고...차라리 클롭돌문비교하는게 맞지않을까?
  • [레벨:2]유벤강등기원 2019.12.03 13:51
    우승하는편이야 콘테는 전술을 베낀다기 보다는 3백이라는 시스템이 메이저화 된게 크다고 봄. 콘테 전술이 워낙 리스크도 크고 독특한지라 타팀에서도 이 전술을 굳이 플랜 a로 쓸 이유가 없었거든. 나도 게겐프레싱이나 두줄수비같은게 더 비교 가치가 있다 생각.
  • [레벨:34]검은질풍페페 2019.12.03 01:26
    https://www.fmkorea.com/2445756817

    비엘사 칠레글도 많ㅇ니 봐주셈 흑
  • [레벨:24]우린언제우승하냐 2019.12.03 01:28
    공돌리는거 보면 이새끼들이 슈팅해서 골 들어가거나 골라인 나가는거 아니면 상대가 공을 뺏을수 있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엇음 ㄹㅇ
  • [레벨:36]발베르데경질해 2019.12.03 01:35
    그립다 시발
  • [레벨:30]T.Doyle 2019.12.03 01:36
    진짜 선수들이 공잡으면 어떤 플레이가 나올지 기대되던 팀이었지
  • [레벨:2]바클리병진 2019.12.03 01:47
    0809 6관왕딸은 그만좀쳐라

    오브레보빨로 챔스꽁승한게
  • BEST [레벨:30]졸린공룡 2019.12.03 02:15
    바클리병진 바클리병신
  • [레벨:22]깍뚜기 2019.12.03 08:27
    바클리병진 그경기 1,2차전 풀로보면 판정 6:4 정도로 볼 수준이던데 진심으로 경기 보고 하는 말임? 짤만 보고 말하는게 아니라???
  • [레벨:2]바클리병진 2019.12.03 11:46
    깍뚜기 네다꾸
  • [레벨:22]깍뚜기 2019.12.03 11:48
    바클리병진 메시 상받는거 맞춰서 활동하는거보니까 첼시닉달고 일부러 분탕치고싶은가보네 ^젖^ 누가봐도 젖닌 ㅋㅋㅋㅋ 단톡방 지령내려왔지? 오보레보,눈찢은거 다시 언급하라고 ㅋㅋㅋ 갑자기 분탕치는ㅅㅐㄲㅣ들 점점 나온다? ㅋㅋ
  • [레벨:25]킹클롭 2019.12.03 01:52
    전성기 바셀ㅇ랑 전성기 클롭돌문붙는거보고싶다
  • BEST [레벨:27]살아있는간디이신명 2019.12.03 02:27
    킹클롭 급이 안맞지 않음? ㅋㅋ
  • [레벨:12]hing 2019.12.03 03:39
    킹클롭 압박들어와도 세얼간이가 탈압박 ㅆㄱㄴ애들이라 뭐 ㅋㅋ;
  • [레벨:29]KLOPP 2019.12.03 05:53
    킹클롭 클롭돌문이 걍털림
  • BEST [레벨:22]깍뚜기 2019.12.03 08:11
    킹클롭 차라리 최근 리버풀 최상의 폼이랑 맞붙는게 더 현실적일거같음
  • [레벨:10]자이언티 2019.12.03 08:19
    깍뚜기 리버풀이 좀딸리긴해도 상성때문에 밸런스는 맞을듯
  • [레벨:20]어반스타일 2019.12.03 08:22
    깍뚜기 그거보단 걍 클롭 돌문 조금 이후의 뮌헨이랑 붙이면 좋을듯
  • [레벨:23]바르샤챔스좀 2019.12.03 11:46
    깍뚜기 최근 리버풀도 급안맞음 챔스만봐도 조별따리할뻔한거 간신히올라간거고 리그도 무승부너무많았고
  • [레벨:13]애정결핍정서불안 2019.12.03 08:17
    킹클롭 어차피 가정이지만 끕차이가 너무밸붕임
  • [레벨:28]ONE4ALL 2019.12.03 08:18
    킹클롭 차라리 12-13 뮌헨이랑 붙이는게 급이 맞을거 같은데
  • [레벨:25]킹클롭 2019.12.03 08:18
    ONE4ALL 완전 극상성이라 돌문해볼만하지않나? 레알도 털었던그시절인데
  • [레벨:28]ONE4ALL 2019.12.03 08:19
    킹클롭 똑같이 게겐프레싱 구사하는 팀인데 선수들 개개인의 클래스가 뮌헨이 더 높음.
    그 전성기 돌문을 똑같은 전술로 이긴게 뮌헨이라 뮌헨이랑 붙어야 볼만한 대결이 될듯함.
  • [레벨:11]그만좀외워랑 2019.12.03 08:41
    킹클롭 갖다 비빌껄 비벼라
  • [레벨:12]프나틱무시ㄴ 2019.12.03 11:41
    그만좀외워랑 뭐 시발 보고싶다도 못함? 뭐가 이렇게 불편하냐 도대체 쟤가 어딜 비볐는데?
  • [레벨:11]그만좀외워랑 2019.12.03 11:51
  • [레벨:7]힘을숨긴찐따 2019.12.05 23:08
  • [레벨:12]프나틱무시ㄴ 2019.12.03 11:42
    킹클롭 자기 바램 말했다고 하나같이 달라붙어서 응 아니야~~~ 이지랄에 비추 존나 날리네
  • [레벨:22]슈뢰링거 2019.12.03 01:54
    다시 와주세요
  • [레벨:21]상주는상주상무 2019.12.03 07:53
    ㅋㅋ선수들도 감독도 최상이었지
  • [레벨:23]리오넬미시 2019.12.03 08:09
    질식의 회전목마
  • [레벨:22]깍뚜기 2019.12.03 08:10
    역대 최강의 팀에서 펠레의 브라질이랑 항상 1,2위를 다투는 팀
  • [레벨:33]leo420 2019.12.03 08:15
    깍뚜기 유로피언컵 3연패 리누스미헬스의 아약스랑
    펠레의 브라질
    밀란제너레이션
    펩르샤
    유로피언컵5연패 레알
    이팀들이 역대최강팀들 탑티어긴함
  • [레벨:22]깍뚜기 2019.12.03 08:28
    leo420 아 맞다 이거지ㅋㅋ 근데 예전에 본거에서 1,2위는 항상 바르샤vs브라질 이었던 기억이ㅋㅋ
  • [레벨:27]anflsb12 2019.12.03 08:10
    근데 역대 최고의 팀이라고 하기에는. 2번의 챔스 우승 4강에서 오심이 너무 심했다. 첼시전은 뭐 ..9시 뉴스에도 났었고. 레알마드리드전에서 페페 발도 안닿는데 ㅋㅋㅋ퇴장
  • [레벨:6]라이오넬멧시 2019.12.03 18:23
    anflsb12 눈물의 비추튀 ㅋㅋㅋ 이러고 리버풀 까는거에 비추박히면 훔위병들 ㄷㄷㄷ ㅇㅈㄹ
  • [레벨:17]무스타피아빠 2019.12.03 08:11
    10/11바르카랑 12/13뮌헨 붙는거 보고싶다
  • [레벨:20]IIIllIll 2019.12.03 08:12
    저때 바르샤 플레이는 게임으로도 구현 못할듯ㅋㅋㅋ 진짜 정교함 그자체
  • [레벨:10]상주상무우리흥 2019.12.03 08:12
    밀란 팬인데 저 시절 챔스에서 누구보다 많이 만났는데
    만날때마다 진짜 너무 토나왔음 볼 갖고있으면 더 뺏길거같은 느낌 그냥 볼 돌리라고 주는게 낫지않나 느껴질 정도
  • [레벨:10]메퀴 2019.12.03 08:12
  • [레벨:10]상주상무우리흥 2019.12.03 08:15
    상주상무우리흥 오타있다 더 뺏길 것 같은게아니라 볼 소유권 잃고 골먹힐 것 같았음

  1.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요청하신 페이지 번호는 목록 기능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10,000 페이지 이하로 접속하시기 바랍니다.
1 페이지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