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펨코리아 모바일 -  유머, 축구, 게임, 풋볼매니저 종합 커뮤니티

로그인 가입 메뉴
신청하기
2019.11.12 22:11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조회 수 50654 추천 수 245 댓글 135
1.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오늘날 현대문명에서 석재가공에 사용되는 도구인 드릴, 절단기, 연마기, 레이저 등과 비교해도 절대 뒤지지 않는 
오히려 뛰어넘는 놀라운 가공기술을 보여주는 고대의 석재가공술을 알아보자.

특히 대부분 모스 경도가 7이상인 현무암, 화강암, 규암 등 단단한 재질의 돌이 주종을 이루는 고대 석재 유물들은 오늘날의 기술로도 구현할 수 있을지는 상당히 의문이다.

1) 피라미드 상층부

2.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기원전 1900년 이집트 아메넴헤트 2세 때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되는 피라미드의 상층부는

현대의 유명 호텔 로비 바닥과 차이가 안날 정도로 매끈한 표면처리와 정교하게 다듬어진 모서리가 매우 인상깊다. 

현재 이집트박물관에 소장되어 있다.


2) 화강암 석관
3.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4.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5.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피라미드 내부에서 발견된 석관들인데 재질은 위 피라미드 상층부의 재질과 동일하다. 

이것도 겉 표면의 마감도나 모서리 등이 매우 정교하게 가공 되었는데 내벽은 모두 정확한 직각을 이룬다.



3) 사부의 원판(Tri-Lobed Disc)
6.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7.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이 유물은 많은 학자들을 멘붕으로 인도하는 유물 중의 하나다. 

이집트 왕조 시대의 유물과 같은 문화에 너무 적합하지 않기 때문에 오파츠로 분류되어 있다. 

지름은 61cm, 높이 10cm. 철제처럼 보이지만 metasiltstone이라는 재질의 돌로 가공 되었으며 중앙에 홀이 있고 프로펠라처럼 생긴 3개의 날개 부분이 매우 얇으며 굽힌 모양도 특이하다. 

이 때문에 과일 접시나 화병 용도로 사용하지 않았을까라고 학자들이 추정하지만 정확한건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현재 이집트 카이로 박물관에서 소장 전시 중이다.



4) 올란타이탐보의 벽
8.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대표적인 잉카 유물인 올란타이탐보의 벽은 고지대의 태양의 신전에 있고 

거대한 핑크색 화강암 블록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일부는 무게가 67톤이라고 알려져 있다. 

틈 사이는 종이 한 장 들어가지 않을 정도로 빈틈없이 매우 정밀하게 조립되어 있다.



5) 마야의 조적기술(벽돌 쌓는 기술)
9.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11.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12.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13.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마야문명 특징 중의 하나가 특이한 조적 방식인데 다양한 형태의 돌과 돌이 맞닿은 부분은 정밀하게 가공되어서 빈틈이 없다. 

돌들이 모두 정형화 된 크기라면 그래도 작업하기 쉬웠겠지만 모든 돌이 형태가 제각각이다. 

그런데 저런 석조양식이 비단 신전이나 성스러운 장소에만 우루어진게 아니라 그냥 그저그런 동네 골목길 담벼락에도 흔하다.

어떤 이는 잉카인들이 돌을 점토와 같이 물렁하게 만드는 기술을 갖췄던건 아닐까도 주장하지만 

어쨌거나 매우 정교하게 만든 것임은 이론의 여지가 없다. 



6) 잉카의 돌 계단
14.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15.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제조시기는 수천년 전으로 추정한다. 처음 보는 사람들의 한결같은 생각은 "이거 최근에 공사한거 아냐?"인데 실상은 고대에 깎은것이다. 

화강암이나 현무암 같은 매우 단단한 돌을 깎아 마감한 평평한 표면이 특징이다.


7) 석영 컵
16.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재질은 석영인데 석영은 모스 경도 7에 이르는 고강도 재질이다. 참고로 강화유리 모스경도가 6이며, 다이아몬드 모스 경도가 10이다. 

이 컵을 가공하는 도구는 7보다 더 강해야한다.



8) 코스타리카 스톤 볼
17.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18.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코스타리카의 돌 구체는 총 약 300개의 광택을 내는 구체인데, 그 중 첫 번째 돌은 1930년대 코스타리카의 Diquis Delta에서 발견되었다고 한다. 구체의 크기는 직경이 수 센티미터에서 2미터 이상이며 무게는 16톤. 대부분의 재질은 화강암과 비슷한 화강 섬록암인데 

정확한 제작 날짜는 불확실 하지만 BC 200~1600년 사이로 추정된다. 


9) 미완성 오벨리스크
19.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이집트 유물을 상징하는 것 중 하나인 오벨리스크인데 이것은 미완성 오벨리스크다. 

밑부분은 화강암 암반에 이어진 상태인데 채석 중 하자가 발생했는지 아님 불법파업으로 공사중단했는지는 잘 알려지지 않았다. 


저 거대한 크기의 돌을 화강암 암반에서 떼어내고 가공한다는 것은 지금 기술로도 만만한 작업이 아닐텐데 원시도구를 사용했다고 믿기 어렵다. 


20.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이와 비슷한 거대 석재 채굴 현장은 곳곳에서 발견되는데 레바논 바알벡에 있는 거대석상이다. 




10) 사우디 아라비아 마다인 살레의 유물
21.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22.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23.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이 유적지는 사우디 아라비아 최초의 유네스코 세계 문화 유산이고 요르단에서 페트라 남쪽으로 가장 큰 고대 나바탄 문명 지역이다 . 

기원전 1~3세기 사이에 건조된 것으로 보고 있는데 건물양식이 패트라와 매우 유사하다.


24.pn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요르단 페트라 사원. 영화 인디아나존스의 촬영지로 유명해졌고 

여기서도 거석의 놀라운 커팅기술이 발견되는데 다음과 같다.



25.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많은 엔지니어들은 고대에 레이저 커팅 기술이 적용되지 않았나 조심스레 추측하고 있다. 

왜냐하면 매우 세밀하고 정교하게 커팅된 유물이 많고 레이저로 암석을 커팅할 때 나타나는 레이저 고열에 의한 암석의 용융현상이 나타나는데 그런 흔적들이 종종 보이기 때문이다.



11) 인도의 카일라사 사원
26.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27.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현대의 건축물이 조적(벽돌을 쌓아 올리는 방식)방식인데 반해 

패트라처럼 거대한 암석을 깎아 들어가면서 지은 방식은 세계 곳곳에서 발견되는데 인도 마하라 슈트라에 있는 카일라사 사원도 대표적이다. 


수세기 전에 어떻게 현대 기술을 사용하지 않고 바위를 잘라내어 지었는지 놀라울 따름이다.



12) 고대 석상의 완벽한 대칭
28.jpg 고대의 석재 가공기술의 미스터리...jpg

이집트 파라오 상을 비롯 수많은 조각상의 특징 중 하나가 바로 완벽한 좌우 대칭이다.

석재를 가공하는 데에는 숙련된 석공의 수작업부터 컴퓨터를 활용한 CNC 밀링 같은 현대기술이 있지만

저렇게 좌우대칭이 완벽한 것은 손으로는 불가능해보인다.

과연 숙련된 석공의 수 작업으로 가능한 일 일까?

  • BEST [레벨:1]오로메 2019.11.13 00:54
    사실 이런 류의 미스테리는 아주 단순하게 생각하는 게 답일 수도 ㅋ

    인력을 존나 갈아넣으면 다 됨.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공돌이와 기술자를 갈아넣으면 안되는 일이 읍다
  • BEST [레벨:3]ki55my4s 2019.11.12 22:27
    간만에 미갤에 어울리는 게시글이 올라왔네
  • BEST [레벨:29]언포도 2019.11.13 00:55
    오로메 ㄹㅇ 현재의 인권수준을 생각하면 상상도 못 할 정도로 공돌이들을 갈아넣었을텐데, 그렇게 따지면 불가능 한게 없음 ㅋㅋㅋ
  • [레벨:23]Lionel RoT 2019.11.13 01:26
    100년만 되도 역사왜곡 오지는데 몇천년전 역사 충분히 마법도 있을법 하다
  • [레벨:3]코이듀로 2019.11.13 01:32
    저땐 시간때울게 없었납지
  • [레벨:21]산타모니카 2019.11.13 01:36
    석공 유적 ㅇㄷ
  • [레벨:1]이치지 2019.11.13 01:36
    2천년전 로마인도 피라미드 보고 인간이 지은거라 생각안함
  • [레벨:21]기기가가 2019.11.13 01:41
    레이저 커팅기술 ㅋㅋㅋ 재밌게는 읽었음
  • [레벨:28]세인트123 2019.11.13 01:43
    애들 답답하다 인력을 떠나서 모스경도로 설명해주는데 댓글들은 인력 타령하고 있네 인구 100만 있음 뭐하냐 기술이 없음 말짱 꽝인데ㅋㅋㅋㅋ 저 시대에 모스경도가 높은 암석을 가공할 기술이 존재한다는게 미스테리라고 적었는데 계속 인력타령...
  • [레벨:9]카카게티 2019.11.13 02:54
    세인트123 그러니깐ㅋㅋㅋ기술ㅈ력 얘기하고 있는데 인력타령
  • [레벨:24]민트초코치약 2019.11.13 01:43
    이런거보면 외계인이 인간에 문명을 전해줫다 이런상상 할만함 ㅋㅋ
  • [레벨:20]체리오 2019.11.13 01:43
    미켈란젤로 이 사람이 조각한 것만 봐도 믿기지가 않는데 그보다 훨씬 더 전인 저 조형물은 진짜 이해가 안 감
  • [레벨:28]세인트123 2019.11.13 01:49
    체리오 그거 대리석이라 경도 4이하짜리입니다
  • [레벨:4]에이섭히재 2019.11.13 02:24
    어케햇노 시발련ㄴ아
  • [레벨:2]푸키풉킼 2019.11.13 02:28
    우리가 모르는 사라진 고대의 기술이 있는거아님? 그리스의불이랑 다마스쿠스의 검인가 그것만해도 현대기술로 완벽하게 구현못한다던데
  • [레벨:13]l수호랑l 2019.11.13 04:27
    푸키풉킼 다마스쿠스강은 안만드는거 못만드는게 아니라...그냥 부엌칼이 그거보다 좋아
  • [레벨:23]알투디투냥 2019.11.13 11:44
    l수호랑l 마자마자 .. 체고존엄 장미칼
  • [레벨:14]첼전드아자르 2019.11.13 02:33
    다른 건 다 공돌이 투입시켰다고 해도
    저 레이저로 자른 거 같은 건 진짜 뭐로 함?
  • [레벨:4]화랑콤보손손발발 2019.11.13 02:40
    아니 머릿수로 안 되는 거니까 신기하다는 건데 이상한 데에서 핀트를 잡으시는 분들이 많네요..

    일단 개추드삼
  • [레벨:10]열번째사람 2019.11.13 02:51
    갈군다고 될 일이 아닌데 무식한 애들 많내
  • [레벨:25]로리콩까지마 2019.11.13 02:54
    실전된 기술이겠지. 당대 국가가 몰락하고 다른 왕조가 흥하거나 아님 다른 문화권에 침식되거나 해서 어지러운 상황에 소실됐을 가능성이 높음.

    지금 기술로도 충분히 재현하고도 남지만 저 시대만의 효율적인 방법이 있었겠지
  • [레벨:21]LysC 2019.11.13 03:29
    로리콩까지마 저 당시 이런 기술을 썼을거다 하는 추정은 많이 나왔고 일부는 재현도 성공했지
    사실 이런 류의 미스터리는 현대인이 고대인을 너무 무시해서 생기는거라고 하더라
  • [레벨:21]세금리그 2019.11.13 03:11
    돌을 주무르는 뭔가 특별한 기술이 있지 않았을까

    현대에서는 굳이 돌을 주무를 필요가 없으니 그런 기술이 발달하지 않은거고
  • [레벨:22]응가쟁이 2019.11.13 04:17
    인류가 만든 로켓중 가장 큰 로켓이 반백년전에 만들었던것 같은 느낌 아닐까. 그 시절에는 인력이던 자금이던 갈아서 했었는데 점점 안하게 되고 그 기술도 잊혀지게됨.
  • [레벨:11]삐깔센시 2019.11.13 04:35
    외계인 기술이 아니고 원래 인류가 외계인이고 가지고 있던 기술 다 까먹음.
  • [레벨:2]정말모르겠다 2019.11.13 05:19
    재밌는 글이네요
  • [레벨:9]키키니이키 2019.11.13 06:07
    고대기술 ㅇㄷ
  • [레벨:8]마다라 2019.11.13 07:19
    외계기술로 했겠지 뭐
  • [레벨:1]킹칰 2019.11.13 07:44
    못하면 글쓴이 죽인다고 하면 글쓴이도 할 수 있을거임
  • [레벨:29]에궁님 2019.11.13 07:53
    그 수정해골 같은거 아닐까? 단단한 수정도 사람이 쓰다듬고 쓰다듬다 보면 만진곳이 마모되소 모양새를 갖추잖아.
    암만 단단해도 떨어지는 물이 바위에 구멍을 내듯이 그냥 무식하게 될 때 까지 계속 비벼대서 깎아낸 것일지도 머르지 ㅋ
  • [레벨:3]방망이 2019.11.13 08:19
    제대로 안하면 후려치고 목잘라버리는데 뭔들 못할까
  • [레벨:4]누오디미타 2019.11.13 09:46
    고대 ㅇㄷ
  • [레벨:21]염세주의자 2019.11.13 11:52
    군인들이 한거임.
    행보관이 시켜서~
  • [레벨:25]반사회적닉네임 2019.11.13 11:58
    현대기술로도 어렵다!
  • [레벨:22]꼬쏘한맛 2019.11.13 12:06
    ㄷㄷ
  • [레벨:5]킹이즈불백 2019.11.13 13:42
    극한의 빼빠질 산물이 아닐까
  • [레벨:21]시바잘되겠지 2019.11.13 19:37
    금속기술이 딸렸던 시절에 석재가공기술쪽으로 발전할수밖에 없다고 보는데..

    두번째 사진 이집트 접시는 좀 요상하네

    마치 프로펠러 같다
  • [레벨:10]이아모84 2019.11.14 12:33
    사부의 원판같은거는 사람 갈아넣는다고 될게아닌데ㅋ

이전 맨앞 다음
- +
2472 2473 2474 2475 24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