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펨코리아 모바일 -  유머, 축구, 게임, 풋볼매니저 종합 커뮤니티

로그인 가입 메뉴
2020.08.19 13:03

영화 ‘조커’는 진짜 잘 만든 거 같다

조회 수 50595 추천 수 296 댓글 179


개봉하기 전부터 한참 기다리다


사고나는 바람에 한동안 못 보다 좀 늦게 보게 됐는데

기존 배트맨 시리즈랑 크게 연결은 없었지만

기대 이상으로 많은 생각을 하게 만들더라

왜 조커가 돼야만 했었는지를 다룬게 컸었다

그리고 영화 장면중 가장 좋아하는 계단씬

좋아지기위해 올라가는 과정은 정말 힘겹지만

내려올 때 무너지는 건 한순간이다는걸 다시 한 번 깨닫게 해줬음
  • BEST [레벨:2]VandaLee 2020.08.19 13:05
    커피맛콜라 두줄인데?
  • BEST [레벨:36]커피맛콜라 2020.08.19 13:04
    커피맛콜라 착하게 사는것은 높은 계단을 오르는것과 같지만 포기하고 내려갈때는 너무나도 빠르고 즐겁다.
  • BEST [레벨:36]커피맛콜라 2020.08.18 22:16
    네이버 영화 관객 한줄평이 참 기억에 남음
  • BEST [레벨:22]개씹젖윌록 2020.08.19 13:04
    주식도 내려가는건 한순간...
  • [레벨:24]호오옹이 2020.08.19 13:19
    네비좀내비둬 한국도 달동네 있자너
  • [레벨:13]치약쵸코맛우유 2020.08.19 13:23
    네비좀내비둬 그렇지 미국은 도시안에 빈민가있고 우리나라는 반지하가 대표적이니깐
  • [레벨:25]월현 2020.08.19 13:18
    난 개인적으론 별로였음. 영화자체를 못만든것도 아니고 연기도 쩔었는데 공감이 잘 안가서.. 걍 찝찝하기만 한 영화였음

    결론적으로 이 영화는 조커가 조커가 되가는 과정을 얘기한건데 그 핵심이 공감이 안되니 영화자체가 좀 의문투성이에 지루하게 흘러감
  • [레벨:4]엄준식이살아있다 2020.08.19 13:31
    월현 니가인싸에 살아온배경이 중산층 이상이면 이영화 공감못할만함
  • [레벨:24]OIRIM 2020.08.19 13:19
    허리디스크생기면서 계단춤 못춤....ㅠ
  • [레벨:24]호오옹이 2020.08.19 13:22
    취향차이로 나랑 맞다 안맞다는 갈릴수 있어도
    이 영화 구리다 라고 하는 애들은 얼른 끄고
    다른 문화생활 하는편이 좋음
  • [레벨:21]염소는힘이세다 2020.08.19 13:26
    호오옹이 비평적으로 그렇게 고평가 받는 영화는 아닌데. 나도 개인적으로 호아킨 피닉스 연기력만 빛난다고 느낌.
  • [레벨:12]린가드의신가드 2020.08.19 13:49
    염소는힘이세다 ㅇㅇ영화 자체로도 분명 부정적인 평가가 많은데
    펨코에서는 상당히 좋은 평가를 받는 것 같네요
    저는 부족한 서사와 개연성에 이미지가 과하게 전시되고 소비되는 영화인 것 같아서 아주 좋게 평가는 안합니다
    감독연출도 그렇고 배우의 뛰어난 연기도 그렇고
    좀 자아도취적이라고 느껴졌어요
  • [레벨:24]포그발냄새 2020.08.19 13:22
    미국평론가들이 이 영화로 폭동일어날 수도 있겠다 이래서 PC충들 호들갑떨고 있네 그랬는데 진짜 그럴만 할 내용이더라
  • [레벨:25]메르페 2020.08.19 13:36
    포그발냄새 그리고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 [레벨:32]미스터알콜 2020.08.19 13:51
    메르페 검은 가면을 썻어야 하나
  • [레벨:23]홀란드09 2020.08.19 13:23
    조커 계단씬 ㅇㄷ
  • [레벨:24]쵸오오오오오오비 2020.08.19 13:25
    나다니엘블레이크
  • [레벨:12]린가드의신가드 2020.08.19 13:57
    쵸오오오오오오비 세상이 구려도 인간의 숭고함을 잃지 않고 같은 처지의 사람들과 연대하는 다니엘 블레이크와
    괴롭힘당하다가 사람들 죽여놓고 세상을 향한 복수를
    선언하는 조커
  • [레벨:24]푸흐흐스 2020.08.19 13:26
    완성도는 높을지 몰라도 기분나빠지는 영화였음
  • [레벨:25]메르페 2020.08.19 13:35
    dc는 진짜 판을 ㅈㄴ게 못짰음.. 히어로,빌런 영화중 평가 1,2탑인 다크나이트와 조커를 찍어냈음에도 dc유니버스에선 써먹지도 못하고 코스튬 어린이 영화를 만들어냈으니.. 다크나이트서부터 판 잘짜서 dc유니버스 잘만 만들어냈어도 마블에선 나올수없는 특유의 어두운 분위기와 작품성으로 승부했으면 오히려 어른들이 더 좋아했을거임..
  • [레벨:2]KT앤G 2020.08.19 13:39
    영화자체가 좋은거도 맞는데 유독 아싸친구들이 조커를 많이 빨더라
  • [레벨:12]린가드의신가드 2020.08.19 13:43
    저는 개인적으로 조금 과대평가받은 작품이라고 생각합니다 호아킨 피닉스 혼신의 연기야 박수칠만했습니다
    다만 주인공의 광증+사회의 부조리와 억압이 결합되면
    주인공처럼 폭발하고 빌런이 될 수 있다는 스토리 공식이 크게 설득력이 없었어요
    또한 영화에서 빌런이 최소한의 정당성을 얻거나 매력이 있으려면 그의 모티브에 그럴싸한 이유가 있거나 적어도 그를 둘러싼 지지세력들이 거기에 공감하게 되는 양상이 있어야한다고 봅니다
    영화 다크나이트에서는 인간의 숭고에 대한 의문을 제기하는 조커에 마피아, 부패경찰, 열혈검사 등이(처음엔 다들 조커와 대립하기도 했지만) 끌리는 과정이 입체적으로 나오고 이것이 조커의 아우라를 확보함과 동시에 스토리의 개연성을 높여주었죠
    반면 토드 필립스의 조커에서는 세상 제일 외로운 아서가 역시 일부 소시민들에게 시달리다가 열받아서 살인을 시작했고 경찰 연행 중 나와보니 수많은 군중이 조커의 지지자가 된 것을 확인합니다. 세상에 대한 분노와 아나키적인 저항이 그들의 이유였겠죠 이들의 운동성이 왜 조커 개인에 대한 숭배로 이어졌는지 영화는 잘 보여주지 않습니다 사실 이 영화는 거의 모든 시간 아서 플랙 한 사람만 주구장창 보여주거든요
    이미 유명한 악당 캐릭터의 잉태를 아는 관객들로서는
    언제 조커로 폭발할지 줄곧 지켜보는데 영화는 그저 아서가 능욕당하는 일상을 전시할 따름이라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그러다보니 호아킨 피닉스 투혼의 연기도 아 연기 잘하네 라는 생각만 들었지...곧 조커되겠구나 이해된다..라고 받아들여지지는 않았습니다
    끝으로 도시의 답답하고 위압적인 풍경과 느린 배경음 등 영화 효과 면에서는 훌륭했습니다
    하지만 아서가 왜 조커가 되는지 충분히 설득이 되어가지 않는데 끊임없이 그에게 카메라를 비추는 연출(계단 댄스신, 차에 올라가 폭도의 왕이 되는 장면)은
    감독이 자아도취된 듯한 인상, 이미지의 과잉으로 느껴졌습니다.
  • [레벨:21]염소는힘이세다 2020.08.19 13:49
    린가드의신가드 저도 호아킨 피닉스 연기력 외에는 전반적으로 크게 와닿지 않았는데, 김병규 평론가의 비평을 보고 왜 그랬는지 이해가 되더라고요. 짜임새는 솔직히 영 별로였습니다. 플롯은 70년대 영화인 택시드라이버에서 크게 다를 것이 없고, 그렇다고 색다른 영화적인 감흥을 준 것도 아니고요. 조커라는 캐릭터 자체의 매력도 온전히 배우의 힘에 의지한 느낌이었어요.
  • [레벨:12]린가드의신가드 2020.08.19 13:55
    염소는힘이세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한편으로는 이미 택시드라이버 같은 좋은 영화들이 너무 많이 나와버려서 참신하면서도 설득력 있는 구성을 할 수 없는건지.. 네 관객에게 플롯으로 인물을 설득하려는 것이 아닌 이미지로 설득하려하니 매력이 반감됐습니다
  • [레벨:21]염소는힘이세다 2020.08.19 14:00
    린가드의신가드 이미지나 음악, 영상을 잘 다루었다면 모르겠는데 대중들 사이에서 회자되는 저 계단 씬도 그렇고 전반적으로 진부하거나 매력이 없거나 그렇더라고요. 더군다나 조커라는, 어찌 보면 히어로영화의 모든 캐릭터 중 가장 매력적인 캐릭터에 대한 해석 치고는 너무 안이한 게 아닌가 싶기도 했습니다. 호아킨 피닉스의 연기야 두말할 필요가 없지만 캐릭터의 설계 자체가 이전의 조커들에 비해 너무 미지근하게 느껴졌어요. 뭐 사회구조의 문제를 다루려고 한 만큼 어쩔 수 없었다고 말할지도 모르겠으나, 로버트 드 니로와 스콜세지가 만들어냈던 트래비스란 매력적인 인물을 떠올려보면 이 영화는 캐릭터 설계면에서도 실패했다고 생각합니다.
  • [레벨:12]린가드의신가드 2020.08.19 14:12
    염소는힘이세다 네 말씀하신 이미지 구성과 연출의 한계도 김병규 평론가의 글에서 잘 지적되고 있네요
    조커라는 캐릭터의 해석에 철학이 없다보니 배우는 굉장히 애써 연기하고 있지만 캐릭터가 나아가는 방향성이 참 안이하다고 느껴졌습니다
    클리셰의 안전망 위로 뛰어내리는 느낌
  • [레벨:1]21살모쏠 2020.08.19 13:45
    너무 뒷북인데ㅋ
  • [레벨:31]바이에른문헌 2020.08.19 13:57
    진짜 잘만든영화같음ㅋㅋ 배트맨내용 하나도 모르는상태에서 봐도 될정도로
  • [레벨:20]heungah 2020.08.19 14:40
    솔직히 난 몰입이 별로 안됬음..
  • [레벨:22]비둘주 2020.08.19 14:40
    heungah 나랑 반대였네 ㅋ
  • [레벨:22]비둘주 2020.08.19 14:40
    몰입 개 오졌음
  • [레벨:4]모데킴 2020.08.19 15:03
    조커의 마음을 헤아릴 수 없었다
    감정이입이 안됐음
    내가 저상황이면 안저럴텐데 하는 생각이 영화 내내 들었음
  • [레벨:10]글라너 2020.08.19 15:14
    누구보다 사람들을 웃기고 싶어하지만 본인 웃는거 때문에 사람들 눈초리를 받고 얻어 맞기까지함
    거기다가 진심으로 코미디 하는걸 꿈꾸지만 현실은 자신의 인생이 가장 코미디였다

  1. [스포츠 익스프레스] 데얀 로브렌, "살라를 제니트로? 몇년 후에는.. 왜 안되겠어요?"
  2. 복서 참을수 없는 각도ㅗㅜㅑ...gif [148] 동영상첨부파일

    유머 2020.08.19 겸손찡 조회91182 추천394
    복서 참을수 없는 각도ㅗㅜㅑ...gif
  3. 이런 기록은 처음보는거같은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59] 첨부파일

    농구 2020.08.19 득점머신정성룡 조회25442 추천187
    이런 기록은 처음보는거같은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 [공홈] 빅토르 산체스는 에스파뇰을 떠납니다 [24] 첨부파일

    축구소식 2020.08.19 KOVACIC 조회10210 추천87
    [공홈] 빅토르 산체스는 에스파뇰을 떠납니다
  5. 오늘 매니아 반응 예상 [102]

    농구 2020.08.19 이춘열 조회20368 추천167
    오늘 매니아 반응 예상
  6. 기안84 못 놓는 MBC…혐오는 침묵이 키운다 [189] 첨부파일

    유머 2020.08.19 투마데이라 조회59255 추천665
    기안84 못 놓는 MBC…혐오는 침묵이 키운다
  7. ???: 아니 내 돈 이라고요 [50] 첨부파일

    LOL 2020.08.19 괴라는Na물 조회33477 추천248
    ???: 아니 내 돈 이라고요
  8. 층간소음 미안해서 케익줬는데 케익 발로 밟아서 다시 주네요.jpg
  9. [단독] 사랑제일교회 "죽음으로 교회를 지킬 것..전국에서 집결 중"
  10. 1000% [92] 첨부파일

    주식 2020.08.19 아이즈원강혜원 조회31999 추천144
    1000%
  11. 거피셜) 리그 중단 각 [91] 첨부파일

    국내축구 2020.08.19 울산현대킹냥이즈 조회28986 추천202
    거피셜) 리그 중단 각
  12. 퇴근하는 릅신 [96] 동영상첨부파일

    농구 2020.08.19 득점머신정성룡 조회21768 추천115
    퇴근하는 릅신
  13. 어머니 노트20안좋다니까요... [48] 첨부파일

    디지털 2020.08.19 캬루 조회45244 추천261
    어머니 노트20안좋다니까요...
  14. 영화 ‘조커’는 진짜 잘 만든 거 같다 [179] 동영상첨부파일

    영화/TV 2020.08.19 배트 조회50595 추천296
    영화 ‘조커’는 진짜 잘 만든 거 같다
  15. 플옵이라도 퇴출할껀 해야지 [53] 첨부파일

    농구 2020.08.19 Agger 조회15818 추천207
    플옵이라도 퇴출할껀 해야지
이전 맨앞 다음
- +
8918 8919 8920 8921 8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