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펨코리아 모바일 -  유머, 축구, 게임, 풋볼매니저 종합 커뮤니티

로그인 가입 메뉴
신청하기
2020.10.22 15:28

인플루엔자 백신접종과 사망과의 인과관계

조회 수 60918 추천 수 559 댓글 650

안녕하세요. 가끔 보건의료에 대한 글을 올려드리는 여왕의심복입니다.

최근 인플루엔자 백신에 대한 안전성과 최근 보고되는 여러 건의 접중 후 사망사례에 대해서 우려가 많으신 것 같습니다.

이러한 우려가 보건에 나중에 큰 문제가 될 수 있어 되도록 자세히 설명드리고자합니다.


저는 예방의학전문의이고, 현직 대학교수이며, 예방접종에 대한 여러편의 논문을 발표하였습니다. 


Risk communication 차원에서 젊은 분들이 가장 많이 방문하시고, 피드백이 쉬운 이곳에 글을 올립니다. 


원본글은 PGR21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1. 조건부 확률과 언론보도

현재 인플루엔자 백신접종 후 사망한 사례에 대한 보도가 경쟁적으로 올라고 있습니다만, 이는 큰 논리적 결함을 가지고 있습니다.

우리가 우려하는 상황은 백신이 원인인 사망 사례입니다. 

그러나 현재 보도되는 사례들은 사망한 사람이 사망전 백신을 접종한 상황에 대한 것입니다. 


'사망한 사람이 백신에 맞았을 확률'에 대한 문제입니다. 이는 조건부 확률의 전형적인 예로 백신으로 인해 사람이 사망하였다는 것과는 다른 이야기입니다. 


2. 대규모 접종과 일평균사망건수

간단한 숫자 계산으로 한번 추정을 해봅시다. 


우리나라는 매일 500명~1,000명이 사망합니다. 대부분은 사망이 예측되는 상황이었겠지만,
불의의 사망도 상당수 존재할 것으로 예상할 수 있습니다.

현재 독감예방접종은 2천만 도즈이상 접종될것으로 예상되고, 약 우리나라의 40%이상이 접종률을 보일 것입니다.
백신 접종시기는 길어야 2달 이내므로 매일 우리나라 전체 인구의 약 1%가 백신을 접종할 것으로 예상할 수 있습니다.

불의의 사망 비율이 전체 사망중 10%라고 쳐도 매일 50~100명에 이를 것이고, 매일 전체 인구의 1%가 이시기에 접종을 한다고 가정하면
매일 0.5~1명이 위에서 설명한'사망한 사람이 백신에 맞았을 확률'에 해당하는 사례가 될 것입니다. 시기를 앞뒤로 확대한다면 그 건수는 더 늘어나게됩니다. 


즉 단순한 계산만으로도 대규모 백신접종 이후 인과관계가 없는 사망이 발생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3. 회상 바이어스

회상바이어스는 의학연구를 수행할 때 큰 문제가 되는 편견 중 하나로 특정한 일이 있었을 때 책망 또는 기억할 만한 사건에 대한 기억, 진술이 강화되는 상황을 의미합니다. 백신 접종은 건강한 사람에게 있는 특별한 일로 회상 바이어스의 대상이 될 수 있습니다.


4. 역학조사 잠정결과 분석

Kakao-Talk-20201021-165301969 인플루엔자 백신접종과 사망과의 인과관계


위 그림은 어제 질본에서 발표한 역학조사의 결과입니다. 발생가능한 부작용의 시나리오별로 설명을드리겠습니다.

(1) 제조공정상의 문제 
- 만약 제조공정상의 문제가 있다면 부작용이 발생한 백신의 종류가 한가지 종류이거나, 한가지 종류 안에서도 동일 제조번호를 가져야합니다.
- 그러나 현재 조사결과 사망사례가 보고된 백신의 제조사와 로트가 다르게 나타납니다.

(2) 무료 백신 대량운송과정에서의 문제
- 무료 백신 대량운송과정에서 변질, 훼손이 있다면 지역적 유사성이 나타나야 합니다. 백신 운반은 지역별로 냉장차량을 통해서 이루어지기 때문에, 동일 지역에서 유사한 사례가 나타나야합니다. 현재는 지역적으로 넓은 분포를 보이고 있습니다. 

(3) 백신 소규모 운성, 보관에서의 문제 
- 백신을 소규모 운송하거나 보관하는 과정에서 냉장고 오류 등으로 문제가 생길 수 있습니다. 그 경우 동일 의료기관 내 접종환자들에서 경증부작용이나 유사사례가 발견되어야합니다. 그러나 그런 사례는 보고되고 있지 않습니다.

(4) 백신 자체의 부작용
 - 대표적인 백신의 부작용은 아나필락시스, 길랑바레증후군 등을 꼽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아나필락시스는 접종 후 매우 단시간 내에 일어나야합니다.  현재 보고된 사례는 아나필락시스라고 보기에 너무 시간이 짧습니다. 
 - 길랑바레증후군은 백신 접종후 발생할 수 있는 심각한 부작용 중 하나입니다. 그러나 대부분 반나절에서 몇주 사이의 기간을 두고 근육 무력증이 발생하기 때문에 증상의 진행을 관찰할 수 있습니다. 현재 사례들은 급성 사망으로 보이며 그런 증상에 대한 보고는 없습니다. 

따라서 역학조사하는 사람의 입장에서 현재 자료로 판단하기에 백신에 의한 사망일 가능성은 매우 낮다고 보여집니다. 

5. 끝맽으며...

백신은 인류가 감염병에 대해 가지게된 최고의 무기 중 하나로 오랜 기간 안전성이 확립되어 왔습니다. 일부 심각한 부작용의 과거가 있었지만, 현대적인 백신 제조공정과 운반체계가 확립된 후 백신은 매우 안전하다는 것이 많은 연구를 통해 증명되어있습니다.

물론 면밀한 조사가 있어야겠으나, 인플루엔자 백신의 심각한 부작용 특히 사망과 관련된 사례는 거의 찾아보기가 어렵습니다. 기전상으로도 사망에 이를만한 원인을 제시하기 어렵습니다. 

저는 이번 인플루엔자 백신 유통과 접종 후 사망사례에 대한 우려가 더 꼼꼼히 관리하지 못한 정부의 책임도 있으나, COVID-19라는 특수한 상황과 과도한 관심이 상황을 극단적으로만들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러한 점을 국민들께서 이해해주지 못하신다면 서구의 백신반대론자(Anti-vaxxer)들을 국내에도 양산하게 되는 계기가 될수도 있습니다.

따라서 투명하고 철저한 조사를 통해 안전성이 다시 확인되고 접종이 다시 원활히 진행되기 바랍니다. 

안타깝게 사망하신분의 가족에게 위로를 드리고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BEST [레벨:34]함진영 2020.10.22 15:56
    걱정하는척 빌고 있는 정치병자들 꽤 보임. 속보 뜰 때마다 신나보임.
  • BEST [레벨:33]여왕의심복 2020.10.22 15:31
    온세미 저는 현정부에 비판적인 입장을 가지고 있음을 못 박아 둡니다. 과학과 보건, 정치는 철저히 분리되어야합니다.
  • BEST [레벨:33]여왕의심복 2020.10.22 15:39
    오늘은웬디 코로나 초기에 잠깐 심심풀이로 잉토를 했었습니다. 재미있는데 인생이 너무 거기에 쏠리는거 같아서 그만뒀습니다.
  • BEST [레벨:33]여왕의심복 2020.10.22 15:34
    여왕의심복 오히려 정부에 비판적인 자세가 많은 분들이 계시는 곳에서 설명을 드리는 것이 더 안심을 시켜드릴 수 있는 길이라 생각합니다.
  • [레벨:30]도봉산막걸리 2020.10.22 17:30
    예방의학 ㅇㄷ
  • [레벨:23]아뇨치킨 2020.10.22 17:32
    현직 대학교수 의사보다 더 잘나신 분들 등판 예정
  • [레벨:32]간염 2020.10.22 17:35
    아뇨치킨 이글에는 쫄아서 다른 포텐글서 글 쓰자너 ㅋㅋㅋㅋ
  • [레벨:26]두룸두룸이 2020.10.25 08:12
    아뇨치킨 나다 씹새끼야, 사망유감, 인터뷰곤란, 잉포 내놔
  • [레벨:29]습근평 2020.10.22 17:35
    근데 저것만으로 하루에 열명이 넘게 나오는게 설명이 됨?
    오늘 나온 사망자만 해도 두자릿수인데 통계적으론 이미 정상을 벗어난 거 아닌가
  • [레벨:32]간염 2020.10.22 17:36
    습근평 백신"의심" 환자가 10명이겠지.
  • [레벨:29]습근평 2020.10.22 17:36
    간염 "백신 맞고 며칠 내로 죽은"게 오늘만 열명임.
    죽을 사람이 마침 백신을 맞은거였다면 통계적으로 보면
    이 분 말대로 하루 한자릿수 이내여야지.
  • [레벨:32]간염 2020.10.22 17:38
    습근평 본문 재대로 읽어본거 맞음?
  • [레벨:29]습근평 2020.10.22 17:41
    간염 멀쩡하게 백신 맞으러 갈 정도의 건강은 있던 사람이.
    백신을 맞고 어떤 이유로든 며칠 내로 급사한 사례.

    이게 몇 시간만에 열 건이 나온게 통계적으로 정상이라고 봄? 확률상으로 당연히 있을 수 있는 일이고 당연한거니 불안해하지 않아도 되는 거라고...?

    본문에서도 간단하게 계산해서 자연스러운 사망자를 하루 0.5~1명이라고 해놨고 물론 러프한 계산이니 오차가 당연히 있겠지만.
    열명은 이야기가 좀 다르지 않나 싶은거임
  • [레벨:32]간염 2020.10.22 17:47
    습근평 https://www.chosun.com/national/national_general/2020/10/22/QOG5IW6KSNCS7CHKECOZY2TTNY/

    저중보면 대다수가 기저질환 있는 사람들임. 너말대로 정말 기저질환 없고 건강한 사람 몇이나 됨?
    물론 없는 사람이 사망하는 케이스도 있지. 그래서 확인 하잖아, 근데 이건 시간 지나고 결과 나와야 아는 거고
  • [레벨:29]습근평 2020.10.22 17:50
    간염 기저질환이 대부분 당뇨, 고혈압 정도인데
    이게 멀쩡하게 자기 발로 접종받으러 갈 정도의 사람이 며칠만에 급사할만큼 죽을 병은 아니라고 봄.
    밑에 의사라고 한 아재도 비슷한 말 해놨고.
    의협도 일단은 유보하자고 권고했는데?
  • [레벨:32]간염 2020.10.22 17:51
    습근평 그래요, 그럼 그렇게 생각하세요
  • [레벨:29]습근평 2020.10.22 17:51
    간염 네 의협보다 뛰어나신 통찰력 부럽습니다
  • [레벨:32]Hgfvhjj 2020.10.22 18:39
    습근평 의협은 백신과 사망간 인과관계가 있다고 밝힌적이 없음
  • [레벨:32]간염 2020.10.22 17:48
    습근평 그리고 over reporting이라고 다른 댓글만 봐도 나오네
  • [레벨:21]자우버 2020.10.22 19:02
    간염 얘 자기 의견에 반대하는 놈 말이 좀 맞다 싶으면 바로 블라튀하는 애임.
  • [레벨:32]간염 2020.10.22 19:04
    자우버 지가 의협 운운하길래 댓글로 의협 전문 읽어봄? 이라고 쓰려는데 블라했더라 ㅋㅋㅋ
  • [레벨:26]두룸두룸이 2020.10.25 08:13
    자우버 짱개보지인듯
  • [레벨:22]O-R-L 2020.10.22 17:40
    현직 이비인후과 의사고요.. 백신 접종을 해야되나 말아야 되나 고민인 상황인데.. 물론 선생님께서 말씀하신 대로 환자들에게 설명하면서 안심시키곤 있지만 불안한건 사실입니다. 특히 2번 항목에 대해서 저도 어느정도는 공감하지만 사실 백신 접종을 하러 오시는 분들은 일반적으로 건강하신 분들이 많이 오십니다. 물론 요양병원에서도 어느정도 접종을 하지만 대부분의 환자들이 본인 건강 챙기러 오시는 건강한 분들이라는거지요.. 건강한 사람이 갑자기 2-3일 만에 사망한다는거가 지금 문제라고 생각이 되네요 그냥 통계학적으로 인구 몇명당 매일매일 이만큼 죽으니까 그게 꼭 백신 때문이 아니다 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어디까지나 사망이라는 event 는 그 전에 어느 정도의 단계의 증후와 증상들이 있지 않겠습니까. 근데 지금 현재 백신으로 인한 사망자들은 그런 징후 없이 백신 접종 이후에 전신적인 증상에 의해서 사망을 했다는게 문제인거 같은데요..
  • [레벨:16]미적분과통계기본 2020.10.22 17:42
    O-R-L 펨코에 의사들 많네 ㄷㄷ
  • [레벨:22]O-R-L 2020.10.22 17:43
    미적분과통계기본 힘든 시간 견디게 해준 친구임... ㅋㅋ
  • [레벨:26]坂井泉水 2020.10.22 17:44
    O-R-L 의사센세
  • [레벨:28]윤수빈 2020.10.22 17:53
    O-R-L 요즘 시기 환절기 비염 환자 많이 오시나용
  • [레벨:22]O-R-L 2020.10.22 18:13
    윤수빈 많이 줄었습니다.. 그나마 귀 환자들만 꾸준하고
  • [레벨:22]펨린이중2 2020.10.22 17:43
    멋있으시다
  • [레벨:7]fdfdf223 2020.10.22 17:46
    만약 이게 사실이면
    갑자기 언론들이 왜 경쟁적으로 누가 몇번째로 죽었니 하는거임?
  • [레벨:32]간염 2020.10.22 17:47
    fdfdf223 조회수
  • [레벨:3]햄쥬 2020.10.22 17:50
    fdfdf223 돈벌이
  • [레벨:20]폭포 2020.10.22 17:47
    현 정부는 투명성은 개나줘버린 상황이라 믿기가 싫습니다. 남한테 피해가는거 아닌이상 전 안맞습니다. 좋은글 잘봤습니다.
  • [레벨:32]간염 2020.10.22 17:49
    폭포 건강한 사람이면 맞으면 좋습니다. 바이러스가 본인만 걸리고 끝이 아니고 전파되잖아요
  • [레벨:3]햄쥬 2020.10.22 17:56
    백신이 처음 시작하고는 조용하다가 작년대비 평균기온이 4도 이상 떨어지고 일교차가 큰 지금 백신접종시기와 맞물려 사망자가 많이 나오는게 기온과 연관관계가 있다고 보여집니다...
  • [레벨:3]금욕주의자 2020.10.22 18:00
    햄쥬 한대 쳐버리고 싶네
    아재 클베로 꺼져요
  • [레벨:3]햄쥬 2020.10.22 18:16
    금욕주의자 C발새키가 클베타령이야 시비 존나터네 미치련이. 아가리 패버리고 싶네
  • [레벨:32]Hgfvhjj 2020.10.22 18:15
    팩트 개추
  • [레벨:13]누구냐 2020.10.22 18:22
    19-20일 동안 70세 이상 무료 접종자가 300만명이 정도로 50% 이상이 백신을 맞으셨는데,
    2019년 기준 70세 이상 질병 사망자가 하루 500명이 넘으니, 단순히 시기가 겹쳐 돌아가신 분들은 더 있으실듯 싶네요.
    다만, 10대 사망자의 경우는 하루 평균 사망 2명에 질병관련은 그중에서도 10%도 안되는데, 10대에서 더 나온다면 확실한 조사가 되었으면 좋겠네요.

    접종자 현황 : https://www.cdc.go.kr/board.es?mid=a20501000000&bid=0015&act=view&list_no=710903
    연령별 인구 : http://27.101.213.4/ageStatMonth.do
    2019년 사망 : http://kostat.go.kr/portal/korea/kor_nw/1/6/2/index.board?bmode=read&bSeq=&aSeq=385219&pageNo=1&rowNum=10&navCount=10&currPg=&searchInfo=&sTarget=title&sTxt=
  • [레벨:25]화이트호스 2020.10.22 18:41
    [삭제된 댓글입니다.]
  • [레벨:32]Hgfvhjj 2020.10.22 18:41
    화이트호스 ㅋㅋㅋㅋ씹ㅋㅋ
  • [레벨:25]화이트호스 2020.10.22 18:45
    화이트호스 "물론 면밀한 조사가 있어야겠으나, 인플루엔자 백신의 심각한 부작용 특히 사망과 관련된 사례는 거의 찾아보기가 어렵습니다. 기전상으로도 사망에 이를만한 원인을 제시하기 어렵습니다"

    실제로 2010년에 1명이 인플루엔자백신으로 사망했는데
  • [레벨:21]자우버 2020.10.22 18:53
    화이트호스 이 분은 구글링만 해봐도 찐의사 검증 끝났는데 ㅋㅋ
  • [레벨:32]Hgfvhjj 2020.10.22 20:18
    화이트호스 님은 거의 어렵다 라는 어휘가 이해가 안됨?

    국내에서만 독감백신 누적 접종 횟수가 억대임

    그 중 독감과 사망간 인과관계가 명확히 밝혀진게 니가 말한 케이스 단 한건임

    이게 거의 어려운거 아니면 뭔데 ㅋㅋ
  • [레벨:20]쥬짓수가터벨트 2020.10.22 19:16
    화이트호스 현직의사에게 일침을 가한다!
    방구석 코카콜라!!
  • [레벨:24]크림소스파스타 2020.10.22 19:32
    쥬짓수가터벨트 펨카콜라!
  • [레벨:3]패링 2020.10.22 18:43
    마지막 끝맽으며에서 신뢰도 씹창인데;;
  • [레벨:23]아뇨치킨 2020.10.22 20:08
    패링 어휴 이러니까 펨베소리듣지;;
  • [레벨:24]베개를베게 2020.10.22 18:43
    오늘 하루종일 포텐글 보면서 내가 미친건지 싶었는데 이글보니까 숨통 트이네
  • [레벨:26]죽전역2번출구 2020.10.22 19:28
    진정한 의느님이시네요
  • [레벨:22]남찬룩 2020.10.22 19:35
    우리나라 초등학교부터 예비군까지 통계 교육 강제로 해야한다고 생각함니다. 지 좆대로 통계라고 씨부리는 언론과 정부부처는 사라져야합니다
  • [레벨:20]그파그궁컨사 2020.10.22 23:06
    다른 건강상태 영향 배제해서 이번접종 OR같은거 구해짐?
  • [레벨:2]니나노이 2020.10.23 09:59
    그럼 원래도 백신 맞는 사람 중에 이정도씩 죽는게 정상이라는 말임? 지금 말하는 느낌은 백신과의 인과관계를 떠나 까마귀날자 배떨어진다는 느낌인데 코로나 시기에 관심이 집중되서 더 그렇게 보인다는건가?
    원래 이 정도씩 죽었다는 통계는 있는지, 백신이 사망원인이 아니더라도 저 분들을 묶을 다른 의심원인은 있는지, 백신이 부스팅하는 면역체계상의 효과가 새로운 부반응을 유발하는지에 대해 면밀히 검토하고 접종을 재개해야지 안 맞으면 죽는 사람 더 많고 백신이랑 관련 없어보이니까 그냥 맞으라는 발표난 도저히 정부가 할 말이 아닌 것 같네요
  • [레벨:26]두룸두룸이 2020.10.25 08:14
    펙트고 뭐고 일단 정부가 흑막이많고 투명성은 좆이나까잡숴서 임기내 작성된 통계자료 등 정부채널 공식발표는 믿기 힘든상황임(통계청장 정치적인사) 의심되는건 당연한거고 그래야 맞는거라고 생각함.
    인과가 뚜렷히 나타난 결정적 펙트가 아닌이상 의심은 누그러뜨리기 힘들듯...

  1. 어이 신도림 [51] 첨부파일

    유머 2020.11.23 뉴발란스993 조회39620 추천420
    어이 신도림
  2. 포모스 기자 켄지 "한화생명 선수단 연봉 감축 예정"
  3. 한국인이라면 제발 이케아라고 읽지마세요 . jpg [258] 첨부파일

    유머 2020.11.23 정치는대국적으로 조회66549 추천528
    한국인이라면 제발 이케아라고 읽지마세요 . jpg
  4. 비와이 실제로 보고 놀란 지수 [142] 동영상첨부파일

    유머 2020.11.23 퐌타지아 조회89919 추천538
    비와이 실제로 보고 놀란 지수
  5. <오피셜> 한화 모건 영입 공식 발표.jpg [93] 첨부파일

    야구 2020.11.23 김용의 조회38138 추천233
    <오피셜> 한화 모건 영입 공식 발표.jpg
  6. 킅마갤펌) 킅카데미 우승 인증샷 [37] 첨부파일

    LOL 2020.11.23 허보검 조회21671 추천85
    킅마갤펌) 킅카데미 우승 인증샷
  7. [오피셜] '모건' 박기태-'윈터' 김요한, 한화생명 입단 [86] 첨부파일

    LOL 2020.11.23 축구하는파스타 조회31673 추천212
    [오피셜] '모건' 박기태-'윈터' 김요한, 한화생명 입단
  8. 스압) 기억박물관.manhwa [81] 첨부파일

    유머 2020.11.23 펩시 조회23387 추천207
    스압) 기억박물관.manhwa
  9. [세리에A]AC밀란 Vs 나폴리 노르웨이의 희망 옌스 페테르 하우게 쐐기골!!!.mp4(해설 O)
  10. 혹시 아이유님 좋아하는 사람있나...? [128] 첨부파일

    아프리카 2020.11.23 물먹는유지영 조회72921 추천319
    혹시 아이유님 좋아하는 사람있나...?
  11. 쇼미4 명장면) 마지막 헛짓거리로 모든걸 날린 경연 [125] 첨부파일

    힙합 2020.11.23 유미의암세포들 조회59738 추천539
    쇼미4 명장면) 마지막 헛짓거리로 모든걸 날린 경연
  12. 19년도 원슈타인 인터뷰 中 [76] 동영상

    힙합 2020.11.23 금발태닝근육몬 조회34683 추천242
    19년도 원슈타인 인터뷰 中
  13. [더 선] 에브라 : 엘리오스키 오스카 받을만해 [23] 첨부파일

    축구소식 2020.11.23 Woooooo 조회6779 추천82
    [더 선] 에브라 : 엘리오스키 오스카 받을만해
  14. 한국의 대홍수 신화 [82] 첨부파일

    미스터리 2020.11.23 악바르 조회36887 추천132
    한국의 대홍수 신화
  15. BTS가 침 뱉는걸 본 해외 처자.JPGIF [62] 동영상첨부파일

    유머 2020.11.23 카와사키아야 조회76888 추천482
    BTS가 침 뱉는걸 본 해외 처자.JPGIF
이전 맨앞 다음
- +
4647 4648 4649 4650 46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