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펨코리아 모바일 -  유머, 축구, 게임, 풋볼매니저 종합 커뮤니티

로그인 가입 메뉴
신청하기
2020.06.03 13:43

[스카이스포츠] "여자축구에 대한 존중 결여" 필 네빌 감독 사의 발언 비판한 잉글랜드 여자축구 레전드

조회 수 409 추천 수 13 댓글 9

[스카이스포츠] "여자축구에 대한 존중 결여" 필 네빌 감독 사의 발언 비판한 잉글랜드 여자축구 레전드



잉글랜드의 레전드 파라 윌리엄스는

최근 필 네빌 잉글랜드 여자축구 대표팀 감독이

대표팀 사임 의사를 밝힌 것에 대해

대표팀 감독직을 마치 클럽팀 커리어를 위한

디딤돌처럼 여기고 있다.”이는 여자축구에 대한

존중이 부족한 것.“이라고 공개적으로 비판하였다.

 

축구협회는 4월 필 네빌 감독이 올림픽이 열리기 직전인

20217월 계획대로 감독직에서 물러난다는 사실을 확정했다.

 

잉글랜드 여자축구 대표팀을 올림픽과 여자 유로 2021에서

이끌 예정이었던 필 네빌 감독은 코로나 사태로 인해

두 대회가 1년씩 연기되는 상황을 맞이하였다.


감독은 지난 주 비인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내 계획은 국가대표 감독직을 통해 경험을 쌓은 후

클럽에서 새로운 커리어를 시작하는 것이었다.”

고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네빌은 내 계획은 딱 3년만 대표팀 감독직을 맡은 후

클럽팀으로 이동하여 매일매일 팀을 지도하는 것이다.

그것이 내가 원했던 것.” 이라고 말했다.

 

대표팀을 이끄는 것은 매우 환상적인 일이지만,

대표팀에서는 선수들을 매일 지켜볼 수 없다.

나는 선수들과 매순간 호흡하고 싶다.”

클럽팀으로의 이직을 원한 이유에 대해 설명하였다.

 

추가로 내 계획은 딱 3년이었다.

나는 월드컵을 이끌었고, 올 여름 개최 예정이던 올림픽과

내년 여름 열릴 예정이었던 유로 대회까지,

3년 간의 여정이 내 국가대표 감독직의 일정이었다.”

라고 국가대표 감독직에 대한 자신의 입장을 얘기했다.


[스카이스포츠] "여자축구에 대한 존중 결여" 필 네빌 감독 사의 발언 비판한 잉글랜드 여자축구 레전드


A매치 172경기 출장에 빛나는 윌리엄스는

최근 2019 프랑스 월드컵과 2020 SheBelieves Cup

차출되지 못했다.

 

윌리엄스는 네빌의 발언에 상처를 받았다.”

언급하였다.

 

스카이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윌리엄스는

나는 네빌 감독에게 실망했다. 그 발언은

대표팀 감독직을 마치 향후 커리어를 위한

디딤돌처렴 여긴다고 느껴졌다. 이에 실망했다.”

네빌 감독의 발언에 대한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다.

 

여기에 개인적으로 그 발언에 상처 받았다.

나는 현재 대표팀에 차출되지 않지만,

잉글랜드를 위해 뛰는 것이 무슨 의미인지

확실하게 알고 있다. 이전부터 지금까지

국가를 위해 뛰는 선수들이나 스태프들에게

국가대표가 무엇을 의미하는지 안다.”

라고 국가대표에 대한 자신의 견해를 밝혔다.

 

덧붙여 내 생각엔 그런 코멘트는 필요 없었다.

아마도 스스로 조절할 수 있었거나,

더 나은 방식으로 말할 수도 있었을 것이다.

나는 그런 발언이 여자축구에 대한

존중이 결여된 데서 나온 것이라고 생각한다.

그리고 우리는 언제나 여자축구에 대한

존중을 얻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비판했다.



https://www.skysports.com/football/news/11095/11999044/phil-neville-showed-a-lack-of-respect-with-england-head-coach-comments-says-fara-williams



  • [레벨:23]GGMU1998 2020.06.03 13:48
    그러게 굳이 할필요가 없는 말을 하네
  • [레벨:16]Zl11 2020.06.03 14:13
    “내 계획은 국가대표 감독직을 통해 경험을 쌓은 후 클럽에서 새로운 커리어를 시작하는 것이었다.” 이게 대체 왜 '여자'축구에 대한 존중 결여임? 네빌이 안 해도 될 말을 쓸데없이 해서 긁어부스럼 만든 건 맞는 데 이게 왜 또 '여자'란 수식어구를 붙여 말하는 지 모르겠네
  • [레벨:6]becs23 2020.06.03 14:20
    Zl11 맞는말이지만
    내생각엔 남자국대팀 감독맡으면서 저런 발언을 한사람이 없어서이지 않을까
    찾아보면 없지는 않겟지만 강팀으로 분류되는 국대팀 감독중엔 저런발언 못본거같음
    물론 저런생각 속으로 하는 사람은 많겟지만
  • [레벨:16]Zl11 2020.06.03 17:05
    becs23 애초에 강팀 국대 감독으로 저런 사람을 쓰질 않지
  • [레벨:38]벵거볼테타볼 2020.06.03 18:38
    Zl11 사실 뭐 여자 클럽팀 감독을 할수도 있는거긴해
    근데 안해도 될말을 함 ㅋㅋㅋ
  • [레벨:1]피터림사망기원 2020.06.03 14:31
    감독은 인터뷰 스킬도 중요한 능력인듯
    대충"지금은 국대감독으로써 전념하는게 일이지만 미래에는 기회가 있다면 클럽 감독도 맡아보고싶다."이런 식으로 말했으면되는걸 괜히 인터뷰에서 실언해서 선수 사기 떨어트리네
  • [레벨:23]BRIDA 2020.06.03 15:35
    저런 내용으로 국대감독 별로라고 말한 감독 여럿 본거같은데
  • [레벨:38]벵거볼테타볼 2020.06.03 18:39
    BRIDA 국대 감독은 매일매일 선수들을 지켜볼수없어서 힘들다
    매일 같이 훈련을 하는게 아니라 호흡 맞추기도 힘들다
    이런말은 많이봄
    근데 걍 이거 끝나면 클럽팀 감독 할꺼임!
    이런거는 잘 못본듯
  • [레벨:4]MANCHAST 2020.06.03 19:57
    여자축구 삽노잼임

  1. [풋볼 런던] 리버풀전을 앞둔 토트넘 훈련장의 5가지 변화 (로셀소 회복, 사라진 선수들)
  2. [미러] 아스날 외데고르의 이적을 완료시킨 후, 가르시아를 영입하기 위한 음모를 꾸리는 중.
  3. [공홈] 마운트 : 램파드에 대한 감사와 앞으로 나아가기 위해 단결하는 것
이전 맨앞 다음
- +
2256 2257 2258 2259 22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