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펨코리아 모바일 -  유머, 축구, 게임, 풋볼매니저 종합 커뮤니티

로그인 가입 메뉴
신청하기
2019.06.12 10:24

포텐 [오센]中의 황당 주장..."반 다이크는 중국계 - 사촌은 광저우 산다"

조회 수 28546 추천 수 213 댓글 111

https://sports.news.naver.com/wfootball/news/read.nhn?oid=109&aid=0004027389


112.png [오센]中의 황당 주장..."반 다이크는 중국계 - 사촌은 광저우 산다"


네덜란드 브레다에서 태어난 반 다이크는 네덜란드인 아버지와 수리남 출신 어머니에서 태어난 혼혈인이다. 12살 때 아버지가 가정을 버리고 떠나 어머니 밑에서 자랐다.
'웨이보'에 올라온 한 중국 이민 전문가의 말을 인용한 즈보 닷컴은 "반 다이크를 세계 최고의 수비수로 키운 위대한 어머니 헬렌은 중국계로 성은 포쇼다"고 설명했다.
즈보 닷컴은 "1872년 중국 광저우에서 태어난 진 포쇼는 1918년 네덜란드령 수리남으로 이민갔다. 그는 수리남 사람과 결혼해서 자식을 뒀다. 진은 1936년 광저우로 돌아갔으나, 일부 자식들은 수리남에 남았다"고 주장했다.
중국 이민 전문가는 네덜란드 왕립 도서관의 1918년 수리남 중국 노동자 목록을 증거로 제시했다. 그 목록에는 진 포쇼의 이름이 나와있다.
이 전문가는 "수리남에 남은 진 표소의 후손의 피가 반 다이크의 외가로 이어졌다"라고 하며 "광저우로 돌아온 진 포쇼의 후손, 그러니깐 반 다이크의 사촌도 광저우에 살 것"이라고 예측했다.



이런 황당 주장의 배경에는 최근 중국 대표팀이 추진하고 있는 귀화 정책을 정당화하려는 목적이 깔려있다. 중국 축구협회는 2022년 카타르 월드컵 본선 진출을 위해 화교 2세 선수들을 대거 귀화시키고 있다.
이미 사이프러스 국적의 화교 2세 니코 예나리스(베이징 궈안)이 리 커란 이름으로 중국 대표팀서 데뷔전을 가졌다. 리 커 포함해 여러 명의 화교 2세 선수들이 귀화 절차를 마무리하고 중국 대표팀으로 나설 계획이다.
화교 2세 선수 뿐만 아니라 특별 귀화도 이어질 계획이다. 엘케손과 페르난디뉴 실바, 히카르도 굴라트 등 중국슈퍼리그의 특급 외인들이 거액의 연봉을 제시받고 중국 대표팀으로 나설 계획이다.
과거 어려운 귀화 정책을 유지했으나 실리를 위해 포기한 대표팀을 정당화하기 위해 황당무계한 반 다이크의 중국계 5세대 설이 나온 것으로 보인다.



중국 네티즌의 반응은 엇갈리고 있다. 한 네티즌은 "충분히 가능하다. 수리남에 중국인 노동자들이 실제로 많았는지를 고려하면 현실성 있는 분석이다"고 동의했다.
반면 반대하는 네티즌은 "억지 좀 부리지 마라. 이렇게 따지면 모든 인류는 아프리카 사람의 후손이다"라거나 "반 다이크도 귀화시키려고 그러나"라고 고개를 내저었다.




-----------------------


만물중국썰...거기에다가 반다이크 엄마는 자식 버리고 간 애비 좋게 생각할려나

  • BEST [레벨:8]로비1004 2019.06.12 12:20
    한국도 다비드 실바 한국계 썰 나온거 보면

    동양의 핏줄 집착은 다 똑같은듯
  • BEST [레벨:3]낼뒤져도개집빠 2019.06.12 10:29
    ㅋㅋ 김실바 짱깨버전인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BEST [레벨:2]고요한 2019.06.12 14:29
    반다이크 반기문 사촌동생임
  • [레벨:26]옥잠 2019.06.12 14:52
    우린 모두 아프리카에서 왔습니다..
  • [레벨:24]이준호 2019.06.12 14:59
    이민전문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레벨:26]몬산토 2019.06.12 15:00
    혹시 베징 간 다이크?
  • [레벨:7]부탁합 2019.06.12 15:01
    Panda 이크
  • [레벨:26]복귀유저 2019.06.12 15:07
    우리도 실바 한국계라고... ㅋㅋㅋㅋ
  • [레벨:22]공화국영웅 2019.06.12 15:18
    이정도면 웃기고 그런게 아니라 불쌍하다... 얼마나 축구에 대해서 열등감을 느끼고 대리만족을 느끼면서 정신승리하고 싶으면 저럴까... 독일전때 독일유니폼입고 수만명이 독일 응원하던것도 그러고....
  • [레벨:12]최욘스 2019.06.12 15:48
    그렇다고 치고 같은 핏줄로서 축구를 개못하는게 더 부끄러운거아니냐?
  • [레벨:4]호에엥엥 2019.06.12 15:53
    중국인은 모택똥이고 장개석이고 가릴것 없이 다 쳐 죽여야 한다. 바퀴벌레에 민주고 공산이고 가릴게 뭐가있나? 어차피 해충인데 ㅋㅋㅋㅋㅋ 남녀노소 가릴것 없이 중국인은 다 불로 지져 죽여야 한다.
  • [레벨:33]데리흐트 2019.06.12 17:40
    ㅋㅋ 그러던지 말던지 반다이크는 신경도안쓸걸
  • [레벨:22]인혜 2019.06.13 01:49
    저걸 찾는새끼가 더 신기하네 ㅋㅋ
  • [레벨:10]코레아노안느 2019.06.14 00:15
    [오센]中의 황당 주장..."반 다이크는 중국계 - 사촌은 광저우 산다" ㅇㄷ

  1. [스포츠조선] 토니 카스카리노: 윌리안 혹평 "형편없는 경기력, 맨유의 알렉시스 산체스 같아"
  2. 인기 [더 선] 침착하게 골을 넣은 그린우드 [17]

    2021.01.25 번역기사 Woooooo 조회1159 추천32
    [더 선] 침착하게 골을 넣은 그린우드
  3. 인기 [키커] 한지 플릭, 우파메카노에게 전화 찬스 사용 [24]

    2021.01.25 번역기사 NateDiaz 조회3581 추천31
    [키커] 한지 플릭, 우파메카노에게 전화 찬스 사용
  4. [캐논] 아스날은 콕츄와 디사시를 원하지만, 상황은 매우 복잡
  5. [BBC] '스페셜 원' 조세 무리뉴, 이 남자가 EPL을 어떻게 바꾸었는가? [46]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2020.05.03 번역기사 나루미리코 조회17606 추천93
    [BBC] '스페셜 원' 조세 무리뉴, 이 남자가 EPL을 어떻게 바꾸었는가?
  6. [풋볼리스트] '인기폭발' 린가드, 영입 경쟁 치열 [80] 첨부파일 포텐

    2020.05.03 국내기사 패트릭비에이라 조회19064 추천165
    [풋볼리스트] '인기폭발' 린가드, 영입 경쟁 치열
  7. [뉴시스] "중단된 EPL, 호주에서 끝내는 건 어때" [101] 첨부파일 포텐

    2020.05.03 국내기사 리버풀우승 조회32042 추천112
    [뉴시스] "중단된 EPL, 호주에서 끝내는 건 어때"
  8. [스카이 이탈리아] 라치오 밀린코비치-사비치 재계약 [75] 첨부파일 포텐

    2020.05.03 번역기사 윤아말고윤하 조회18409 추천151
    [스카이 이탈리아] 라치오 밀린코비치-사비치 재계약
  9. [데일리 메일] 라우타로 마르티네즈는 인터밀란에게 바르셀로나로 떠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다.
  10. [BirminghamLive] 클럽 브뤼헤 : 엠마누엘 데니스의 이적료는 25M유로입니다.
  11. [LeicestershireLive] 이름이 알려지지 않은 클럽은 릴의 스트라이커 빅터 오시멘을 영입하기 위하여 75M파운드를 제시했다.
  12. [Calcio Mercato] 이적시장에 대한 Fabrizio Romano의 대답 [5] 첨부파일

    2020.05.03 번역기사 피알씨 조회446 추천13
    [Calcio Mercato] 이적시장에 대한 Fabrizio Romano의 대답
  13. [스타뉴스] '린가드 떠나기 싫으면 남아' 맨유 무한신뢰, 기회 또 준다
  14. [익스프레스] 웨스트햄은 클럽 레코드인 세바스티앙 할러를 판매하여, 그 이적료로 첼시의 바추아이를 영입할 것이다.
  15. [팀토크] 토트넘 - 마라쉬 쿰불라 [5] 첨부파일

    2020.05.03 번역기사 oh co 조회1720 추천12
    [팀토크] 토트넘 - 마라쉬 쿰불라
  16. [메트로] 무사 뎀벨레는 맨유로의 이적에 관심이 있다.
  17. [메트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 이브라히마 코나테
  18. [메트로] 파울로 폰세카 : 크리스 스몰링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거예요.
이전 맨앞 다음
- +
2383 2384 2385 2386 2387